[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4-20 07:39:10  |  수정일 : 2019-04-20 07:38:50.487 기사원문보기
장영갑 단양군 의원, 한국전력공사 단양지사 통폐합 추진 중단 촉구
▲ 장영갑 의원(사진=단양군의회)
(단양=국제뉴스) 김상민 기자 = 충북 단양군의회 장영갑 의원(더불어민주당 /단양 가선거구)은 한국전력공사 단양지사 통폐합 추진을 중단할 것을 촉구했다.

군 의회에 따르면 장영갑 의원은 제277회 단양군의회 정례회 제1차 본회의에서 한국전력 단양지사 통폐합 추진 중단 건의문을 발표했다.

장영갑 의원은 한국전력공사의 조직 운영 효율화 방안으로 소규모 지사를 통폐합해 중대규모 지사로 전환하기 위한 논의에 단양지사도 포함된 것으로 확인됐다며 실망감을 금치 못하겠다고 밝혔다.

2016년 동일 사례로 군민들의 분노와 격렬한 반대운동이 있었다며 3년이 지나기도 전 통폐합 논의가 다시 이뤄진다는 점에 군민의 불신은 극에 달하고 공익보다 영리기업으로서의 행태를 보이고 있는데 대해 공기업으로서의 가치까지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고 밝혔다.

또한, 한전 제천지사와 단양지사가 통폐합하면 안정적인 전력 공급에 차질이 불가피하고 비상위기 시 대처 능력이 현저하게 떨어져 군민의 안전과 생명을 위협하고, 지역 공동화 현상을 심화시켜 균형발전을 훼손하는 결과를 초래할 것이라고 밝혔다.

장영갑 의원은 주민생활과 직결되는 공공분야 전력을 경제성 논리로만 내세워 통폐합을 추진한다는 것은 지방분권 지방자치 정착을 심히 저해하는 행위라 전제하며 통폐합 추진을 전면중단하지 않는다면 단양군의회, 민간 사회단체를 비롯한 단양군민 모두는 강력한 반대운동을 전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홍자, 알고보니 열애 中? [2019/04/19] 
·휘성 녹취록 공개, 에이미... 한국에서 좋은 일 하며 살 수 있도록 해달라고 호소하더니? [2019/04/20] 
·안인득, 어쩌다 이런 괴물이 되었나... '소름끼치는 그 날 새벽의 행동들' [2019/04/19] 
·다나, 마음 상처도 치유...'길고 길었던 다이어트' [2019/04/19] 
·최종훈, 부도덕한 생활에 빠져있던 지난 날 사과했는데... '집단 성폭행까지?' [2019/04/19]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