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3-23 07:33:55  |  수정일 : 2019-03-23 07:34:03.050 기사원문보기
한수원 "전남 비금도에 5544억 투자…태양광발전사업 추진"
(경주=국제뉴스) 김진태 기자 = 한국수력원자력이 22일 전남도 신안군 비금면 신재생에너지주민협동조합, LS산전, 호반산업, 해동건설과 신안군 비금도 염전부지 300㎿ 육상태양광 발전설비 공동개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사진제공=한수원) 전남 신안 비금도 태양광발전사업 공동개발 업무협약
비금면사무소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곽방근 비금면 신재생에너지주민협동조합 이사장, 오순록 한수원 그린에너지본부장, 박용상 LS산전 대표이사, 김진원 호반산업 대표이사, 박찬 해동건설 대표이사, 비금면 주민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신안 비금도 300㎿ 태양광발전사업'은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협동조합형 태양광 발전사업으로, 총사업비가 5544억에 달한다.

이번 사업은 신안군 비금면 주민의 자발적 참여로 설립된 신재생에너지주민협동조합과 발전회사 및 건설회사가 공동으로 출자하는 주민참여형 태양광사업으로 추진될 예정이다.

오순록 한수원 그린에너지본부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한수원은 주민들과 긴밀히 소통하며, 사업의 안정적인 추진을 위해 협력할 것"이라며, "이를 통한 민간투자 확대로 지역주민 소득 증대와 신규 일자리를 창출해 지역경제 성장의 견인차 역할을 하겠다"고 밝혔다.

한수원은 정부의 '재생에너지 3020' 이행을 위해 사업성이 떨어진 염해농지와 염전에 대규모 태양광사업을 추진하고, 영농병행 태양광발전시스템을 구축하는 등 사업방식을 다각화하고, 2030년까지 총사업비 20조를 투자해 신규 신재생설비 7.6GW를 확보할 계획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정준영 구속, 여전히 떠도는 ‘동영상’...魔手 어디까지 뻗쳤나 [2019/03/22] 
·와일드망고, ‘100kg’ 女개그우먼→반쪽 몸매 가능케 했다? [2019/03/22] 
·정준영 구속, 어떤 처벌 받을까... '7년 6개월 이하의 징역 예상?' [2019/03/22] 
·강정호, 지난 2년간 볼 수 없었지만... '잠재력이 대단한 선수' [2019/03/22] 
·추적60분, 이런 아파트에 살아도 되나? [2019/03/22]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