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3-19 06:56:33  |  수정일 : 2019-03-19 06:59:03.357 기사원문보기
충북 영동, 한국와인산업 선도한다
(청주=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청북도농업기술원(원장 송용섭)은 19일 영동와인터널에서 전국의 와인생산자, 유통자, 연구자 등 50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한국와인연구회 연시총회 및 영동 와인터널 투어를 개최하였다고 밝혔다.

국내 와인산업의 발전을 위하여 2015년 9월에 창립한 한국와인연구회는 전국의 와인분야 관련자들이 함께 모여 휴먼 네트워크를 형성하고 있다.

연구회는 선진기술 습득과 관련분야 정보를 공유하며 발전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매년 연시총회를 비롯한 각종 심포지엄과 세미나를 개최했다. 또한 양조가의 날 행사 등 국내 와인산업 기반 구축을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해 왔으며 한국와인을 소비자에게 알리기 위한 홍보에도 주력하고 있다.

이번 연시총회에서는 2018년도 사업결산 및 주요성과와 2019년 주요사업 계획을 수립하였고, 한국와인스쿨 김준철 원장의 '와인의 정제와 여과기술'이란 주제로 기술교육을 실시하였다.

특히, 2018년도 '대한민국 우리술 품평회'대상 수상 와인과 청와대 만찬주로 선정된 와이너리 농가들이 참석하여 양조기술 노하우를 공유하는 뜻 깊은 행사도 같이 진행되었다.

도 농업기술원 송용섭 원장은 "한국와인연구회는 국내 와인산업을 이끌어 가는 중추적인 역할을 해 나가고 있다"며, "앞으로도 선진 와인 제조기술 및 노하우를 통한 국내 와인 생산 안정기반 구축에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백예린, 15& 활동은?...박지민 ‘음악색 다르지만’ [2019/03/18] 
·이희진, 열심히 잘 해보려 했는데 이런 사건이? '부모까지 세상 떠나' [2019/03/19] 
·허양임, 아들 승재에 웃고 남편 고지용에 운다? 어떤 ‘갈등’ 있길래 [2019/03/18] 
·검단산이 어디길래? 방탄소년단이 떴다?! [2019/03/18] 
·송다은, 승리 사건에 발목 잡혔나...‘금전적’ 피해 얼마? [2019/03/18]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