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2-12 09:39:44  |  수정일 : 2019-02-12 09:39:14.417 기사원문보기
유네스코 세계유산해석국제센터 세종 유치 추진
(세종=국제뉴스) 송윤영 기자 =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 문화재청(청장 정재숙),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청장 김진숙)이 업무분담과 협업을 통해 효율적인 국제기구 유치에 나선다.

세 기관은 '유네스코 세계유산해석국제센터(이하 해석국제센터)'를 대한민국 세종특별자치시의 행정중심복합도시(이하 행복도시)에 유치하기 위해 12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해석국제센터는 세계유산협약 취지에 맞는 세계유산의 해석 원칙, 사례를 연구하고, 역량강화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유네스코 산하 연구교육전문 국제기구이다.

세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해석국제센터의 유치와 건립, 운영에 대한 상호 협력과 역할을 합의했다.

행복청은 건축비 지원과 정주여건 조성을, 문화재청은 해석국제센터 설립과 유치를, 세종시는 입주공간을 제공을 담당한다.

해석국제센터는 우선 3-2생활권 광역복지지원센터 완공에 맞추어 일부 공간을 사용하고, 이후 건립될 국제기구 지원시설을 통해 필요한 인프라를 제공받게 된다.

해석국제센터가 행복도시에 유치될 경우, 국가적으로는 세계유산 등재와 보존관리 분야에서 한국의 유네스코 내 위상과 영향력 강화에 상당부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지역적으로는 행복도시의 국제화와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세계유산 문화에 대한 직간접적인 향유 기회가 시민들에게 제공되어 삶의 질 향상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지난해 12월 문화재청은 프랑스 파리에 소재한 유네스코 사무국에 해석국제센터를 대한민국 행복도시에 유치하겠다는 의향서를 제출한 바 있다.

이에 따라, 올해 상반기 중 유네스코 사무국의 타당성 검토를 거쳐, 11월 유네스코 총회에서 설립 여부가 최종 승인될 예정이다.

고기동 세종시 기획조정실장은 "세종시ㆍ문화재청ㆍ행복청이 협력해 세종시 내 해석국제센터 유치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며 "해석국제센터 유치를 위해 국제기구 입지로 손색없는 도시 기반시설을 조성하고 지원제도를 마련하는 동시에 행정수도 완성을 위해 다양한 국제기구 유치를 위한 기반도 조성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이상화, 눈에 손댄 이유는? '뒤쳐지지 않는 외모라고 말했는데...' [2019/02/11] 
·발렌타인데이, 초콜릿주고 싶은 男스타는 1위는? [2019/02/11] 
·정겨운, 아내 김우림 외모 어떻길래... '동네에 무슨 소문이?' [2019/02/12] 
·진지희, 연기 활동 vs 대학 생활 '하나도 포기할 수 없어?' [2019/02/12] 
·[토트넘 레스터] 매과이어 파울에 화난 손흥민, 삿대질 설전 [2019/02/11]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