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1-19 21:01:52  |  수정일 : 2019-01-19 21:04:19.853 기사원문보기
충북도의회 행문위, 청주공항 거점항공사 면허 발급 촉구
▲ 새해 주요업무계획 청취를 하고 있다.(사진제공=충북도의회)
(청주=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항공산업의 균형발전을 도모하고 청주국제공항 활성화의 기틀을 마련하기 위한 '청주국제공항 거점항공사 면허발급 촉구 건의안'이 18일 충북도의회 행정문화위원회(위원장 전원표)에서 의결됐다.

국내 항공시장은 국제항공여객과 화물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데 인천공항 등 일부공항에서 국제선 항공수요를 독점하고 있는 불균형적인 성장환경 속에서 청주국제공항을 거점으로 하는 항공사 면허발급의 불가피함을 피력하고자 하는 것이다.

실제로 주요 김해ㆍ대구ㆍ제주국제공항은 거점항공사가 존재하여 지속적인 성장을 유지하는 반면, 청주국제공항은 여전히 국제노선 및 이용객이 빈약한 실정이다.

건의안에는 행정수도 관문공항ㆍ중부권 거점공항으로 육성하여 배후인구 1,200만명의 시간과 비용의 절감, 관련산업 양질의 일자리 창출, 화물 물류비용의 절약, 국가균형발전을 실현할 수 있음을 주요내용으로 담았고, 건의안은 29일 2차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되어 청와대를 비롯한 정당 원내대표와 중앙부처 등에 전달될 예정이다.

전원표 위원장(더불어민주당, 제천시 제2선거구)은 "일부공항과 대형항공 계열사가 항공수요를 독점하는 불균형적인 시장환경을 개선하고, 충청권ㆍ남부권의 편리한 항공이용 도모 등을 위해 청주국제공항 거점항공사 면허발급은 꼭 실현되어야 할 숙제이다"라고 밝히며, "모든 도민들의 역량을 결집하고 의회 차원에서 최선의 노력을 다해 이를 실현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유승준, 본인 때문에 父 ‘방광암’ 판정...‘내게 너무 가혹하다’ [2019/01/18] 
·아시안컵 16강 대진표 완성, 한국 결승 진출하나? '방심하면 안돼' [2019/01/18] 
·스카이캐슬 18회, 보면 볼수록 기대감 높아져... '대체 어떤 결말이 나오려고?' [2019/01/19] 
·이성미, 가수 김학래 아이 가져... '슬픔의 끝이란 이런 것?' [2019/01/18] 
·김동성, 이혼 논란에 이어 내연녀까지 등장... '아무 잘못없는데 논란은 계속?' [2019/01/19]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