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1-12 05:59:22  |  수정일 : 2019-01-12 05:59:21.870 기사원문보기
보건환경硏, 편의점 도시락→전자레인지 조리 '안전'
(서울=국제뉴스) 김재수 기자 = 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지역 편의점에서 도시락 20종을 구매해 전자레인지 조리 전 후에 위생지표세균수를 비교 연구한 결과, 전자레인지 조리 전보다 77~99.999%까지 감소했다"고 밝혔다.

특히, 위생지표세균이란 식품 위생의 지표가 되는 세균수, 대장균군 등으로, 주변 환경이나 환경 중에 노출된 식품에 광범위하게 존재하기 때문에 검출된 세균수 만으로 건강에 직접적인 위해를 끼치지는 않는다.

연구 결과, 전체 20개 제품 중 감소율별로 95~99.999% 감소 13건, 90~95% 감소 2건, 85~90% 감소 2건, 80~85% 감소 2건, 77% 감소 1건으로 조사됐다.

전수진 보건연구사는 "편의점 도시락은 일반적으로 표시사항에 전자레인지 조리를 권장하고 있으나, 이를 중요하게 생각하지 않고 그냥 드시는 분들이 있어 연구를 시작했다"고 말했다.

아울러, 시보건환경연구원은 "시민들이 안전하게 식품을 섭취 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소비량이 증가하는 즉석섭취식품에 대해 지속적으로 검사와 연구를 추진한다"고 전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연봉탐색기 2019, 알고 있었지만...확인하니 드는 ‘자괴감’ [2019/01/11] 
·김보름, 폭로 戰 보다 거센 ‘역풍’...돌아선 대중 마음 여전 [2019/01/11] 
·노선영, 어차피 답은 정해 놨다?...기자회견 불참 이유는 [2019/01/11] 
·걸스데이, 유난히 잘맞은 ‘합’...마의 7년 징크스 깼지만 [2019/01/11] 
·윤창호 가해자, 밝혀진 그 날의 전말 [2019/01/11]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