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11-19 23:52:44  |  수정일 : 2018-11-19 23:54:38.927 기사원문보기
동두천시, 민원담당 공무원 신변보호 대책 강화
▲ 동두천시 청사.
(동두천=국제뉴스) 이운안 기자 = 동두천시는 19일 민원업무를 담당하는 공무원의 신변보호를 위한 대책으로 시청 민원부서 및 각동 행정복지센터의 모든 민원창구에 보안업체 및 경찰서와 연계된 비상벨을 설치한다고 밝혔다.

최근 경북 봉화군 면사무소의 민원인에 의한 총기난사 사건과 수원시 커터칼 자해 소동 등 민원인에 의한 테러가 잇달아 발생하고 있는데 따른 조치로, 민원현장 부서 직원들의 안전한 근무여건 조성을 위한 것이다.

한편, 비상벨은 11월 말까지 설치를 완료할 예정으로, 각종 비상상황 발생 시 비상벨을 누르면 보안업체 관제센터로 접수되어, 무인경비업체요원과 인근 파출소 경찰관이 동시에 신속히 출동하여 현장을 진압하는 등 적극적으로 초동대처를 할 수 있게 됐다.

시 관계자는 "이번 비상벨 설치를 통해 민원 담당공무원의 안전이 확보되어, 내방하는 민원인에게 보다 나은 행정서비스를 제공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다."고 전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홍진영, 언니 홍선영 덕분에 이별의 슬픔 잊은적도? [2018/11/19] 
·그것이 알고싶다 故 강슬기, 의처증의 말로..'변태적 화풀이' [2018/11/18] 
·뉴발란스, 온라인 회원만 19일 이벤트 참여 [2018/11/19] 
·‘삼생삼세 십리도화’ 영화·드라마 속 여주인공들의 비주얼은? [2018/11/18] 
·제833회 로또당첨번호조회, '헉' 소리나는 당첨금···23억 [2018/11/18]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