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11-17 23:22:57  |  수정일 : 2018-11-17 23:50:43.240 기사원문보기
경북동해안상생協 정기회의 "5개 시군, 맞잡은 손"
(경주=국제뉴스) 김진태 기자 = 경북 동해안 5개 시군협의체인 경북동해안상생협의회는 16일 경주시청 알천홀에서 제2차 정기회의를 갖고 공동발전 방안을 논의했다.

▲ (사진제공=경주시) 경북동해안상생협의회 정기회의(왼쪽부터 김헌린 울릉부군수, 이강덕 포항시장, 주낙영 경주시장, 이희진 영덕군수, 전찬걸 울진군수)
이번 회의는 주낙영 경주시장, 이강덕 포항시장, 이희진 영덕군수, 전찬걸 울진군수, 김헌린 울릉부군수와 5개 시군 민간위원을 비롯한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해 협력사업을 논의하고, 정부 에너지정책 전환에 따른 공동대응 건의문에 서명하는 순으로 진행됐다.

▲ (사진제공=경주시) 경북동해안상생협의회 정기회의
이날 회의에서는 행정ㆍ경제, 문화ㆍ관광, 건설ㆍSOC, 해양ㆍ농수산, 복지ㆍ환경 둥 시군별 전문부서로 구성된 5개 분과협의회를 통해 그동안 추진돼 왔던 32개 사업의 성과를 점검하고, 4개 신규사업에 대해 의견과 심도 있는 논의가 이뤄졌다.

주요 사업으로는 신규 사업인 '정부에너지정책 전환 공동대응', '신(新) 북방경제협력 공동추진', '국도 31호선(감포~하정) 4차선 확장, 소형선망 어선 연안조업 금지구역 설정 건의'를 비롯해 추진 중인 '경상북도 환동해지역본부 기능강화 조속 추진', '동해안 5개 시군 길 리플릿 제작', '동해선(포항~영덕~울진~삼척) 철도건설', '해수욕장 안전관리 및 활성화 국비지원 건의', '지오투어리즘 동해안권 통합관광사업' 등이 논의됐다.

▲ (사진제공=경주시) 경북동해안상생협의회 정기회의(왼쪽부터 김헌린 울릉부군수, 이강덕 포항시장, 주낙영 경주시장, 이희진 영덕군수, 전찬걸 울진군수)
특히 정부에너지정책 전환에 따라 동해안 지역 경제에 심각한 피해가 우려되는 가운데, 월성1호기 조기폐쇄에 따른 지원 대책, 신한울 34호기 건설 재개를 위한 제3차 에너지기본계획 및 제9차 전력수급계획 수립, 천지원전 백지화에 따른 피해보상 등에 대해 공동으로 대응해 정부에 건의하기로 했다.

아울러 국내 최대 원전 집적지로서 국가에너지 정책에 적극 협조해온 경북 동해안 지역을 위해 '폐광지역 개발 지원에 관한 특별법'에 준하는 '원전피해지역 지원에 관한 특별법' 제정을 적극 추진하고, 원전정책 수립 시 해당 지역 주민의 의견을 적극 반영할 것을 주문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경북 동해안은 원전 집적지역으로 국가경제발전에 일익을 담당해왔으나, 국토 전체적인 면에서 본다면 사회간접자본시설은 아직도 미흡한 실정"이라며, "동해안지역의 상생발전과 주민 삶의 질을 향상시켜 나가는데 공동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경북동해안상생협의회는 정부 지역행복생활권 사업에 발맞춰 2015년 11월 경주ㆍ포항ㆍ영덕ㆍ울진ㆍ울릉 5개 시ㆍ군이 창립총회를 시작으로 동해안권 도시의 상생발전을 위한 사업발굴과 추진을 위한 정례회의를 매년 개최하고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중학생 추락사, 믿기 힘든 참담한 현실 '피해자는 왜 그 곳에?' [2018/11/17] 
·논산 여교사 '지금이라면...' 어쩌다가 이렇게? [2018/11/16] 
·양구 군인 사망, 의혹 없이 진실 밝혀지길... [2018/11/16] 
·맥도날드 갑질손님, 미루던 사과 이제서야 [2018/11/16] 
·기안84, 연재 ‘슬럼프’ 겪은 적도...‘공무원 마인드’ 언급 왜? [2018/11/16]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