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11-16 17:39:13  |  수정일 : 2018-11-16 23:51:20.123 기사원문보기
파주시, 공무원 금품수수횡령 고발기준 강화.
(파주=국제뉴스) 이운안 기자 = 파주시는 공직자의 부패행위에 무관용 원칙을 확립해 내ㆍ외부 청렴도를 향상시키고자 공금횡령, 직무관련 금품수수 금지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한 '파주시 공무원의 직무관련 범죄 고발지침'을 16일자로 개정 공포한다고 밝혔다.


개정 내용으로는 '부정청탁 및 금품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약칭 청탁금지법)상의 위반행위를 고발대상으로 포함했고 직무와 관련 금품을 수수한 경우에는 금액과 상관없이 고발하게끔 했다. 공금횡령의 경우 당초 200만원에서 100만원 이상 반드시 고발하도록 지침을 대폭 강화했다.

또한 횡령ㆍ유용한 금액이 전액 회복하지 않은 경우와 인사, 계약 등의 직무수행과정에서 서류를 위ㆍ변조하거나 은폐한 경우에도 반드시 고발하도록 고발 지침을 신설 보강하는 등 공직자 부패행위에 대해 엄격히 적용하도록 했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공직자의 부패행위는 우선 무관용의 원칙을 철저히 이행할 것이며 이번 강화된 범죄 고발 지침 적용은 공무원의 의무위반 행위 등 각종 비위사건에 대한 처리기준을 구체화함으로써 처리의 형평성을 유지하는 한편 깨끗한 공직사회를 구현하기 위한 것"이라며 "부패ㆍ비리 없는 청렴한 파주시를 만들기 위해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맥도날드 갑질손님, 미루던 사과 이제서야 [2018/11/16] 
·수능 등급컷 공개, '국어 왜 이러나...' 수험생들 반응 보니... [2018/11/16] 
·이리나샤크, 이러니 반하지... 눈부신 외모와 환상적인 몸매 눈길 [2018/11/16] 
·"수능 끝나는 시간 맞춰 격려하러 가야죠.." 고3 학부모의 마음 [2018/11/15] 
·이수역 폭행, 누구도 억울한 일 없기를... 매일 새로운 소식이? [2018/11/16]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