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10-20 20:47:29  |  수정일 : 2018-10-20 23:50:12.333 기사원문보기
'1004섬의 아이들, 민주주의 역사를 담고 내일을 품다'
▲ (사진제공=신안교육지원청)
(무안=국제뉴스) 김용혁 기자 = 전라남도신안교육지원청(교육장 김인선)은 10월 18일부터 19일까지 '1004섬의 아이들, 민주주의 역사를 담고 내일을 품다'라는 주제로 신안 관내 중학생들을 대상으로 518 민주화운동의 주요 사적지를 탐방하고 체험하는 '민주시민 5ㆍ18역사진로체험'을 진행하였다.

이번 행사는 5ㆍ18 민주화운동과 인권에 관한 다양한 체험활동을 통해 민주시민 의식을 고취하고자 개최하였으며, 중학생 38명이 참여하였다. 오월지기 해설님들의 안내와 함께 5ㆍ18 국립묘역 참배로 시작하여 구도청과 5ㆍ18민주화운동 기록관 등을 탐방하고, 5ㆍ18자유공원에서 (구)상무대 군영창과 군사법정을 체험하는 일정으로 진행하였다. 또한, 저녁에는 5ㆍ18교육관에서 공동체 활동을 통해 체험 소감과 5ㆍ18민주화운동과 인권에 대한 생각을 나누었다.

행사에 참여한 한 중학생은 "간접적으로나마 5ㆍ18민주화운동을 체험하면서 우리나라의 민주주의를 위해 희생하신 분들의 정신을 깊이 생각하는 기회가 되었다"는 소감을 밝혔다.

김인선 교육장은 "청소년들이 건강한 역사 의식을 지닌 민주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민주시민교육은 더욱 강화되어야 한다"며 "민주적 학교문화에 기반한 민주시민교육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신안교육청은 이번 행사가 학교교육과정과 연계될 수 있도록 각 학교에서는 학생 참여중심 민주시민교육을 진행하였고, 사후 프로그램도 진행할 예정이다고 전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강서구 PC방 살인사건, 몸에 비현실적인 상처가... '심장이 떨린다' [2018/10/20] 
·강서구 pc방 살인, 멀쩡한 젊은이의 안타까운 죽음 '얼마나 아팠을까' [2018/10/19] 
·강서구 PC방 살인, 특정 부위 공격 이유 [2018/10/19] 
·궁금한 이야기Y 동덕여대 알몸남, 학교 곳곳 배회하며 음란 행위 '학생들 어디서 수업하나...' [2018/10/20] 
·나플라vs도끼? '김효은 존재감 묻혀' [2018/10/20]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