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10-17 16:48:52  |  수정일 : 2018-10-17 23:52:45.233 기사원문보기
서귀포시, 식중독 예방 집단급식시설 위생 점검 실시
(제주=국제뉴스) 고나연 기자 = 서귀포시는 이달 말까지 식중독 발생 우려가 높은 관내 산업체, 사회복지시설, 어린이집 등 126개소의 집단급식시설에 대해 공무원과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 합동으로 위생 점검을 오는 31일까지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위생점검은 어린이집 66개소, 유치원 6개소, 산업체 36개소, 사회복지시설 18개소 등 126개소이다.

이번 지도ㆍ점검은 간절기 집단 식중독 발생 우려가 높아짐에 따라 식품관리로 인한 식중독 등 인체 유해요소를 사전에 예방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먹거리를 제공하도록 위생환경 개선을 유도하기 위한 추진되고 있다.

주요 점검 사항으로 ▲ 식중독 발생 시 역학조사의 기본이 되는 보존식 보관 적정 여부 ▲ 무허가(신고), 무표시 원료 및 유통기한 경과 제품 사용 여부 ▲ 조리장 등 내부 청결 상태 및 조리종사자 개인위생 관리 ▲ 기타 식품위생법에 따른 시설기준 및 영업자 준수사항 등이다.

관계자는 "이번 점검을 통해 단순 실수나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시정 조치하지만, 무허가(신고), 무표시 또는 유통기한 경과제품 사용 등 인체에 위해를 줄 수 있는 중대한 위반사항에 대해서는 사법기관 고발 등 관련법에 따라 엄중 조치할 계획"이라고 했다.

또한 "집단급식소는 식품위생 관리에 철저를 기해 줄 것"을 당부하며 "ATP기(세균오염도측정기)를 활용한 식중독균 오염도 지수를 측정하는 등 현장에서 식중독예방 컨설팅 및 맞춤형 교육을 실시하고 도마, 칼, 행주 등의 기구 세척과 소독을 철저히 하고 모든 음식물과 물은 항상 익히거나 끓여먹도록 하는 등 식중독 예방수칙을 반드시 지키도록 지도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김포맘카페 논란, 엄마들 왜 이러나... '그 곳에서 무슨 일이?' [2018/10/17] 
·[일본 우루과이] 동점골 넣는 페레이로 [2018/10/16] 
·김포맘카페 사건, 얼마나 힘들었으면... '맘카페 전부 없애라?' [2018/10/17] 
·일본, 우루과이에 승리 '아시안컵 어떻게 될까?' [2018/10/17] 
·주윤발, 영화에서는 '황제' 실제 생활 보니... [2018/10/16]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