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9-24 00:24:10  |  수정일 : 2018-09-24 23:50:03.950 기사원문보기
서울시, "서울형 '도시재생지역'→9곳 최종 확정"
(서울=국제뉴스) 김재수 기자 = 서울시는 저층주거지 도시재생을 위한 '2018년 서울형 도시재생지역'으로 근린재생일반형 5곳, 주거환경개선사업 후보지 4곳 등 9곳을 최종 확정했다.

특히 근린재생일반형과 주거환경개선사업 후보지는 모두 저층주거지 재생사업 지역으로, 근린재생일반형은 5년 간 지역당 총 100억 원을 지원한다.

시는 주민들이 참여해 지역 특성에 맞는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9개 지역에 5년(내년~2023년까지) 간 총 600억 원 내외의 마중물 사업비를 지원한다.

단, 향후 부동산시장 과열 조짐이 나타나는 경우 활성화계획 승인을 보류하고 사업 추진시기를 조정하거나 선정을 취소한다.

이번 서울형 도시재생 신규지역 평가 및 선정은 도시, 건축, 공동체 등 관련 분야에 대한 외부전문가 7인으로 구성된 평가위원회에서 주민모임 역량 및 주요활동실적, 자치구 지원계획, 지역여건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했다.

한편, 시는 다음달 중 공모를 통해 내년도 서울형 도시재생사업 준비단계인 '2018년 희망지사업 대상지' 15개 내외 지역을 선정하고, 도시재생 주민교육, 주민제안공모사업 등 주민역량강화사업에 약 7000만 원~1억4000만 원 내외를 투입한다.

강맹훈 시 도시재생본부장은 "주민역량 강화단계를 거쳐 시행하는 서울형 도시재생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9곳을 추가 선정함에 따라 시 전역으로 도시재생이 본격적으로 추진되고 있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이마트 휴무일, 오늘 23일 '정상영업' 중인 매장들 살펴보니 [2018/09/23] 
·[2018 추석특선영화] 신과함께·청년경찰·택시운전사 등 흥행작 안방극장 상륙 [2018/09/23] 
·추석차례 지방쓰는법, '관계·직위·이름·신위' 4가지 순서만 기억하자! [2018/09/23] 
·[기상 특보] 중형 '태풍 짜미'→일본 오키나와 해상 진입 [2018/09/23] 
·'안시성' 조인성, 남우주연상 욕심? '배성우의 전망' [2018/09/23]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