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9-23 23:19:13  |  수정일 : 2018-09-23 23:51:39.777 기사원문보기
대구지역 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 검정고시 합격자 719명 배출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대구시, 구ㆍ군 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에서는 지난 8월 8일 실시된 2018년 제2회 검정고시에서 학교밖청소년 772명이 응시하여 719명(합격률 약 93%)이 합격하는 성과를 이루어냈다고 22일 밝혔다.

이는 2017년 합격자수 454명 대비 265명(58%) 증가한 수치이며, 합격률도 전년보다 3%이상 증가하였다. 또한 이 수치는 중복합격자를 제외한 것이며, 중복합격자까지 포함한다면 합격자는 914명으로 증가한다.

대구의 학교밖청소년은 꿈드림센터의 지원을 바탕으로 하여, 최근 3년간 훌륭한 성과를 내며 지역사회를 빛내고 있다.

대구광역시 8개 구ㆍ군에 설치된 꿈드림센터에서는 학습멘토링ㆍ스마트교실 운영, 인터넷강의 지원 등으로 청소년의 검정고시 준비 및 상급학교 진학을 돕고 있다. 더불어 현재 6개 시ㆍ도 교육청에서 시범운영중인 '미취학 학업중단 학생 학습지원'대상 기관으로, 만 19세 미만의 초ㆍ중학교과정을 중단한 청소년이 센터 프로그램 이수로 의무교육단계 학력취득이 가능하도록 지원하고 있다.

자립을 꿈꾸는 청소년을 위하여 여성가족부의 지원 하에 직업역량강화사업 '뉴딜프로젝트 시즌 3 : 직진' 및 내일이룸학교(드론과정), 자격증 취득 지원반을 운영하고 있으며 청소년의 다양한 욕구를 충족하기 위한 자기계발 지원과 문화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이 밖에도 청소년의 기초생활지원을 위한 급ㆍ간식, 교통카드, 건강검진을 지원하고 있으며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지원을 받아 저소득층 청소년의 진로개발을 위한 장학금을 매년 수여하고 있다.

대구광역시에는 대구시 꿈드림 외 구ㆍ군별 8개의 센터가 운영 중에 있으며, 센터 이용을 희망하는 학교밖청소년들은 아래의 지역별 꿈드림 센터에 문의하여 다양한 지원을 받을 수 있다.

대구청소년지원재단 김경선 대표는 "학교 밖의 청소년도 대구광역시의 미래를 밝혀나갈 자랑스러운 주역"이라며 "대구광역시와 대구청소년지원재단은 검정고시 합격에서 그치지 않고, 청소년의 미래를 위한 지원을 지속적으로 이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조윤선 석방, '시늉'만 하고 있는 적폐청산 [2018/09/22] 
·이마트 휴무일, 오늘 23일 '정상영업' 중인 매장들 살펴보니 [2018/09/23] 
·박진영, ‘자녀 계획 없다’했는데→‘제가 아빠가 된다니...’ [2018/09/22] 
·‘진짜사나이300’, ‘빅토르 안’ 혹은 ‘안현수’...‘제작진이 섭외한 이유보니...’ [2018/09/22] 
·‘추석 고속도로 통행료’, ‘무료’ 아닌 ‘유료’ 도로도? [2018/09/22]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