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9-20 21:13:44  |  수정일 : 2018-09-20 23:44:07.193 기사원문보기
국민연금, 191조원 해외 투자자산 수탁기관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 국민연금공단.
(전북=국제뉴스) 전광훈 기자 = 국민연금공단(이사장 김성주)이 국민연금기금의 해외투자 자산의 보관ㆍ관리 업무를 수행하는 수탁기관 우선협상대상자로 해외 주식ㆍ대체자산 보관 및 회계처리 기관으로 스테이트 스트리트 은행, 해외 채권 보관기관으로 뉴욕 멜론 은행이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공단은 내부 절차에 따라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각 기관과 세부적인 기술협상 등을 거친 후 연내 최종 계약을 체결할 계획이며, 계약기간은 2019년 1월부터 2022년 1월까지 3년이다.


국민연금은 올해 6월말 현재 기금 적립금 638조 원 중 약 30%에 해당하는 191조 원 상당을 해외 68개국에 투자하고 있으며, 해외투자 자산은 주식 119조 원, 채권 25조 원, 대체투자 47조 원으로 구성돼 있다.


김성주 이사장은 "이번에 선정된 기관은 모두 100여년 이상의 역사와 풍부한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다"며 "공단은 이들 기관들이 국민의 소중한 노후자금인 국민연금기금의 해외투자 자산 수탁 업무를 각자의 명성에 걸맞는 글로벌 최고 수준으로 수행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붉은 불개미 발견, 어떻게 대응해야 하나? [2018/09/19] 
·호날두, 유벤투스 승리를 위해 싸운다고 했는데... '결국 퇴장' [2018/09/20] 
·가누다 베개 라돈 검출, 소비자 제보 결정적 역할 [2018/09/19] 
·남북정상회담 지코, 존경하는 인물? 몸에 문신까지... [2018/09/19] 
·[오늘 날씨] 제주도, 전라남도 호우주의보→시간당 20mm 이상 '강한 비' [2018/09/20]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