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9-18 20:10:06  |  수정일 : 2018-09-18 20:21:23.277 기사원문보기
대구소방안전본부장, 추석 연휴 대비 다중이용시설 현장지도 직접 나서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대구소방안전본부(본부장 이창화)는 다가오는 추석 연휴를 대비하여 관내 수목원 생활온천에 직접 방문해 현장 확인지도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지난 11일 발생한 청도 용암온천 화재로 인해 추석 연휴 전 유사시설에 대한 실태를 파악하여 화재 위험성을 사전 예방하고 시민이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화재예방에 적극 협조토록 관계인에게 당부코자 추진하였다.

이번 현장지도에서 ▲ 소방시설 적정 유지관리 상태 ▲ 피난방화시설 폐쇄 및 훼손 상태 여부를 확인 ▲ 화재 발생 시 이용객 대피 요령 및 유사사고 방지교육 ▲ 자위소방대 역할 중요성에 대해 관계자에게 화재예방컨설팅을 실시하였다.

이창화 소방안전본부장은 "다중이용시설에는 불특정 다수인이 이용하여 화재 발생 시 대규모 인명피해로 이어지는 경우가 많아 사전 예방이 대단히 중요하다"며"관계자가 화재에 대한 경각심을 갖고 안전관리에 노력해 줄 것"을을 당부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구하라 카톡 공개, 불씨 더 키웠나 [2018/09/18] 
·태풍 망쿳 필리핀 강타, 아무것도 할 수 없다... '불안감 계속' [2018/09/17] 
·유승옥, 악플 받았던 이유? '볼륨감 있는 엉덩이 갖고 싶었는데...' [2018/09/17] 
·보이스3, "강권주 죽었나 살았나"...녹음기 소리 구별 못한 이유 왜? [2018/09/17] 
·배효원, 더 이상은 못 참아 '말도 안되는 괴롭힘 참았었는데...' [2018/09/18]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