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와이어] 최초 작성일 : 2018-08-21 09:59:00  |  수정일 : 2018-08-21 10:01:22.193
좋은땅출판사, ‘시밭’ 출간

좋은땅 출판사가 정송용 저자의 첫 번째 시집 ‘시밭’을 출간했다고 밝혔다. 학창시절 문학을 접할 기회가 많았고 글쓰기를 좋아하던 저자가 무작정 쓰기 시작한 시들을 모아 엮은 책이다.

‘시밭’이라는 특이한 제목은 중의적인 의미를 가지고 있다. 표면적으로 ‘시밭’은 ‘시의 밭’이라는 뜻이다. 저자는 시를 쓰는 과정을 농사에 비유하였다. 저자의 머릿속에 떠오르는 시상들을 잘 가꾸어 그 결실인 ‘시’를 수확한다는 것이다. 이면을 살펴보면 ‘시밭’이라는 제목은 언어유희의 의미도 가지고 있다. 평소 장난을 좋아하는 저자가 자세히 보지 않으면 비속어로 착각할 수 있는 단어를 일부러 선택하였다고 한다.

저자는 머릿속을 맴돌던 아름다운 감성을 포착하여 때로는 오글거리는, 때로는 지나치게 진지하지만 진실한 마음을 담았다. 사랑, 그리움, 자신을 향한 다그침, 지친 일상, 계절을 느끼는 감수성 등 그 마음들은 다양하다. 시를 전공하거나 시인이 되기 위한 과정을 밟지 않았지만 그 평범함이 우리가 대수롭지 않게 지나치는 일상에서 순간순간 느낄 수 있는 감성을 그대로 옮겨 공감하게 한다.

누구나 마음속 ‘시밭’을 하나 가지고 있을 것이지만 그 시의 밭은 중고등학교 입시교육을 받으며 메말라가기 일쑤다. 그 메마른 ‘시밭’에서 꽃을 피워낸 정송용 저자의 ‘시밭’을 통해 평범한 청년의 때 묻지 않은 순수한 감성을 느껴보는 시간을 가지기를 바란다.

‘시밭’은 교보문고, 영풍문고, 반디앤루니스, 알라딘, 인터파크, 예스24, 도서11번가 등에서 주문·구입이 가능하다.

좋은땅출판사 개요

도서출판 좋은땅은 1993년 설립하여 20여년간 신뢰와 신용을 최우선으로 출판문화사업을 이루어 왔다. 이런 토대 속에서 성실함과 책임감을 갖고 고객에게 다가가겠으며 저희 좋은땅 전 임직원이 깊은 신뢰와 성실 토대 위에 사명감을 가지고 출판문화의 선두주자로 어떠한 원고라도 세상에 빛을 보게 함으로써 독자에게 보다 많은 도서를 접하여 마음의 풍요와 삶의 질을 높이도록 출판사업의 혁신을 이루어 나갈 것이다.

출처:좋은땅출판사
언론연락처: 좋은땅출판사 황소라 02-374-8616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