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8-20 23:18:27  |  수정일 : 2018-08-20 23:52:45.687 기사원문보기
의령 충익사 경내 배롱나무 꽃 만개 눈길
▲ 사진제공 = 의령군청 제광모 주무관
(의령=국제뉴스) 조창화 기자 = 의령 9경중 제1경인 의령읍 충익사 내 배롱나무 꽃이 활짝 펴 관람객들로부터 인기다.

배롱나무 꽃은 더운 여름날 꽃이 백일 동안이나 핀다고 해서 백일홍이라고 부르기도 하는데 분홍색 꽃은 더위에 지친 관람객들에게 청량감을 주기에 충분하다.

충익사는 임진왜란 당시 전국 최초로 의병을 일으킨 곽재우 장군과 17장령 및 수많은 무명용사들의 숭고한 얼을 기르기 위해 건립된 곳으로, 경내에는 긴 폭염을 이겨낸 백일홍 꽃이 만개해 관람객들의 발길을 멈추게 하고 있다.

배롱나무는 예로부터 "껍질을 벗는다"고 해서 스님들의 수양을 의미해 사찰주변에 심었고 "붉은 빛이 잡귀의 접근을 막는다"하여 사당이나 시묘에 심었으며 "청렴결백과 강직한 삶"을 의미하여 선비들은 집 마당이나 서원, 향교에도 심었다고 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박항서, 더이상 물러날 곳 없었는데... '기회준 베트남에 감사해' [2018/08/20] 
·김우리, 뒤늦은 부성애 '딸들 데면데면 한 이유' [2018/08/19] 
·[오늘 날씨] 경기도 등 폭염주의보→"태풍 솔릭' 북상 [2018/08/20] 
·박태환, 차후 행보 어떻게 될까...울고 웃었던 수영 인생 [2018/08/19] 
·아이폰9, 예상 디자인?.. 발표행사 9월 12일 가능성 [2018/08/19]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