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8-18 10:57:33  |  수정일 : 2018-08-18 23:49:38.530 기사원문보기
양평군, 곡수 황금 들녘 6,600㎡ 논에서 첫 벼베기
(양평=국제뉴스) 김영명 기자 = 양평군은 지난 16일, 지평면 곡수리 일대의 6,600㎡ 논에서 전경복 농가가 첫 벼 베기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올해 첫 벼베기에 정동균 양평군수는 직접 참여해 수확의 기쁨을 함께했으며 "지난 4월 20일 이앙하여 118일만의 수확으로, 금년 특히 극심한 폭염으로 오늘 수확이 더 큰 기쁨으로 다가온다"고 소감을 밝혔다.

금번 벼 베기를 한 전경복 농가는 매년 양평군의 첫 못자리, 첫 모내기, 첫 벼 베기로 남보다 한 발짝 빠른 농업을 경영함으로써, 치열한 쌀 시장에서도 고수익을 올리며 승승장구하고 있다.

오늘 수확한 벼는 조생종인 월백 품종으로, 정미 후 서울 등 대도시에 홍보용 쌀로 저렴하게 판매 하고, 이어 오는 28일부터는 밥 맛 좋은 고시히카리 10,000㎡을 시작으로 추석 선물용 벼를 본격적으로 수확할 계획이라고 한다.

군 관계자는 "금년 양평군 논 재배면적이 약4,100㏊로 본격적인 벼 베기는 9월 중순이며, 적기 벼 베기를 통해 고품질의 물 맑은 양평 쌀이 생산될 수 있도록 농가지도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태풍 솔릭 북상중, 한풀 꺾인 폭염에 어떤 영향을? 온열질환자는 계속 증가 [2018/08/17] 
·'한국 말레이시아 하이라이트' 송범근, 자책골이라고? '말도 안 되는 실수' [2018/08/18] 
·열대야는 해소, 하루 아침에 바뀐 날씨... 다음주 날씨 보니? [2018/08/18] 
·황보라, 차현우와의 오랜 연애 비결 공개 '이것' 때문에? [2018/08/17] 
·위례신사선 '위례~삼동'구간 경제성(B/C 1.03) 확보...경기도, 우선 건설 추진 [2018/08/17]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