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8-17 20:18:40  |  수정일 : 2018-08-17 23:52:45.780 기사원문보기
증평읍 원평리,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 지정
▲ 녹색마을 현판식이 열리고 있다.(사진제공=증평군청)
(증평=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 증평군 증평읍 원평리가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로 지정됐다.

군은 17일 증평읍 원평리 마을회관에서 현판식을 열고 원평리의'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지정을 공식화 했다.

이날 현판식에는 홍성열 증평군수, 장천배 군의회 의장, 조성완 원평리 이장을 비롯해 마을 주민 40여 명이 참석했다.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은 주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통해 농촌지역 산불의 주요 원인이 되는 산림연접지 내 농산폐기물 불법소각행위 등을 근절하기 위해 산림청이 선정했다.

선정기준은 산불발생 여부, 소방서 출동일지, 소각행위 헬기 감시 적발실적 등이다.

이번 녹색마을에 선정된 증평읍 원평리는 주민 모두가 농산폐기물 소각 금지 및 불법쓰레기 수거, 마을 방송을 통한 자발적인 산불예방 등에 앞장선 결과 올해 단 한 건의 산불도 발생하지 않았다.

홍성열 증평군수는 "주민 여러분께서 후손들에게 물려줄 소중한 산림자원 보호를 위해 노력하신 것이 오늘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로 지정되는 결실을 이뤄냈다"며 "앞으로도 우리 마을을 지킨다는 자부심을 갖고 산불 예방을 위한 불법 소각행위 근절에 보다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태풍 솔릭 북상중, 한풀 꺾인 폭염에 어떤 영향을? 온열질환자는 계속 증가 [2018/08/17] 
·황보라, 차현우와의 오랜 연애 비결 공개 '이것' 때문에? [2018/08/17] 
·[오늘 날씨] 말복 '태풍' 영향 곳곳에 '비소식'→제주도 먼바다 태풍특보 [2018/08/16] 
·태풍 솔릭, 더위 완전히 날려버릴까... 현재 위치는? [2018/08/17] 
·안희정 아들, 김지은 향한 악감정 표출? [2018/08/16]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