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7-19 17:12:15  |  수정일 : 2018-07-19 23:49:56.950 기사원문보기
전남농업박물관, 청소년 체험프로그램으로 북적
(전남=국제뉴스) 김성산 기자 = 전라남도농업박물관(관장 이종주)이 전시 관람의 즐거움에서 한발 더 나아가 교육적 효과가 큰 프로그램들을 선보이며 광주ㆍ전남지역 학생들의 체험교육 산실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이는 각종 농경문화ㆍ전통민속 체험, 남도음식 만들기, 공예품 만들기 등 다양한 교육ㆍ체험프로그램을 개발해 프로그램 수요자들의 선택의 폭을 넓힌 것이 주효한 것으로 풀이된다.

특히 청소년 및 영유아 대상 체험프로그램이 인기를 얻으면서, 해마다 박물관을 찾는 어린이집 및 학교단위 단체 관람객이 빠르게 늘고 있다.

실제로 올 상반기 박물관을 찾은 학교단위 단체 관람객은 유치원 및 어린이집의 경우 목포 베키어린이집, 무안 꽃무지 어린이집, 영암 삼호유치원 등 36곳 1천288명, 초등학교는 광주 살레시오초, 여수 웅천초, 광양 용강초, 담양 창평초 등 29곳 2천956명, 중ㆍ고등학교는 여수 여도중, 화순 전남기술과학고, 광주ㆍ전남 청소년 연맹 등 7곳 560명이다.

또한 여름방학을 앞두고 청소년 체험프로그램 관련 문의가 쇄도하고 있어 하반기에도 체험객이 꾸준히 늘어날 전망이다.

농업박물관은 전통민속놀이체험, 전통농기구체험을 비롯해 전통 모내기, 화전놀이, 한가위 오색송편 빚기, 가을들녘 수확, 동짓날 민속, 정월대보름 행사 등 농가월령별 농경문화체험 프로그램, 남도음식 만들기, 전통 공예품 만들기, 전통혼례행사 등 상설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자연과 교육을 아우르며 체험프로그램을 차별화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와 함께 청소년 체험객들이 동물과 교감하도록 작은 동물원 및 애완가축 체험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전시관에서는 매일 6종의 3D 영상 프로그램을 상영하고 있다.

이 밖에도 스마트팜 시대에 발맞춰 드론체험교실을 운영할 예정이다. 허수아비 만들기, 청년 쌀요리 경연대회, 전국민속연날리기 등 각종 경연대회 개최도 준비하고 있다.

이종주 관장은 "앞으로도 청소년 눈높이에 맞는 다양한 신규 체험 프로그램 개발을 통해 농업박물관을 찾는 청소년들이 학업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몸과 마음을 성장시킬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가겠다"며 "여름방학을 맞아 더욱 많은 학생과 청소년들이 농업박물관을 찾길 바란다"고 말했다.

체험 프로그램의 자세한 내용은 전라남도 농업박물관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어린이집 차량서 4살 여아 숨진 채 발견, 친구들과 함께 등원했지만 7시간 동안 홀로 방치... [2018/07/18] 
·함소원, 완전히 받아들이지 못해? 시어머니의 솔직한 마음은... [2018/07/18] 
·유소영, 남자 보는 눈 없다더니? '제 남자친구는...' [2018/07/18] 
·[오늘의운세] 18일 수요일 띠별운세…말 그대로 횡재수다. [2018/07/18] 
·[오늘의운세] 19일 목요일 띠별운세… 오늘만 무사히 넘기는 게 좋다. [2018/07/19]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