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7-11 22:46:45  |  수정일 : 2018-07-11 23:53:01.903 기사원문보기
대구시, 안심뉴타운 지장물 철거율 36%...용지분양 순차적 진행
▲ 철거공사 진행 사진(태영콘크리트)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연탄가루와 분진으로 주민 건강권이 위협받던 안심 연료단지 일대가 지장물 철거공사와 병행하여 공동주택용지 및 일반상업용지 등 대형필지 용지공급을 순조롭게 진행하고 있다.

현재 안심뉴타운 도시개발사업은 수용재결 등을 거쳐 민간 토지보상이 100% 이루어졌으며, 지장물 철거공사는 지난해 10월부터 석면제거 건축물부터 철거를 시작으로 현재 약 36%의 공정율을 보이고 있다.

용지공급은 올해 5월부터 순차적으로 진행되고 있으며, 일반상업용지와 공동주택용지는 이미 일부 공급이 완료되었으며 대형 유통상업용지와 준주거용지는 공고 중에 있다.

안심뉴타운에는 총 2천여 가구의 공동주택이 들어선다. 공동주택용지는 4개 블록으로 공급되며, 면적은 4필지 10만㎡에 이른다. 공동주택용지 1블록은 국민임대주택, 2블록은 임대 및 분양주택, 3ㆍ4블록은 분양주택이 들어설 예정이다. 유통상업용지에는 1필지 4만2천㎡ 규모의 대형 유통판매시설이 유치될 전망이다.

일반상업용지는 57필지 3만㎡ 규모로 조성되며, 주로 제1종 근린생활시설, 제2종 근린생활시설, 의료시설, 교육연구시설 등이 자리할 예정이다.

단독주택용지는 50여 가구를 수용할 수 있는 규모로 조성된다. 준주거용지는 82필지로 조성되며, 사업지 북편에 위치한 문화시설용지에는 1필지 5천㎡ 규모의 문화체험공간 및 집회시설 등이 들어선다. 4만㎡ 규모의 공원 및 녹지 또한 조성돼 안심뉴타운의 환경은 더욱 쾌적하게 개선될 전망이다.

안심뉴타운 주변에는 안일초, 신기중, 반야월초, 안심중, 동부고 등이 학군을 이루고 있다. 또한 대구 외곽을 순환하는 4차 순환도로와 맞닿아 있고, 율하역, 신기역, 반야월역 등 대구철도 1호선과 가까워 사통팔달의 교통망을 자랑한다. 금호강변 체육공원, 종합시장, 대형마트, 안심창조밸리 등 문화ㆍ생활시설도 인근에 자리 잡고 있어 생활환경이 우수한 편이다.

안심뉴타운은 신서혁신도시 및 동호ㆍ율하지구와도 연결되는 시너지 효과를 가진다. 향후 친환경 뉴타운 조성으로 주민 건강권과 생활환경 개선은 물론, 안심부도심 기능회복으로 지역균형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대구시 심임섭 도시기반혁신본부장은 "안심뉴타운 도시개발사업을 통해 안심연료단지 일원이 쾌적한 친환경 신도시로 재탄생되고 대구 동구의 랜드마크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용지공급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대구도시공사 안심뉴타운 홍보관 및 보상판매처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고혈압약 발암물질 리스트… 더 비싼 약 받으면 추가금은? [2018/07/10] 
·양예원 vs 스튜디오 실장 '누군가는 거짓말을?' 논란의 중심에서 투신까지... [2018/07/10] 
·마이크로닷 “음식 사랑하듯 홍수현과 끝없이 사랑” [2018/07/10] 
·[프랑스 벨기에]결승전 만큼 주목받는 4강전 '히딩크가 예측한 우승 국가 중 프랑스만 4강 진출? [2018/07/10] 
·김해공항서 BMW에 치인 택시운전사 '의식불명' [2018/07/11]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