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6-12 23:54:52  |  수정일 : 2018-06-12 23:54:47.763 기사원문보기
대구시,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하세요 !
▲ 유문등 설치 사진(소재 : 대구시 동구 금강로)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대구시 보건환경연구원는 6월11일 대구지역에서 올해 처음으로 일본뇌염을 매개하는 '작은빨간집모기'가 발견됨에 따라 시민들에게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를 당부하였다.

보건환경연구원은 일본뇌염 유행을 예측하기 위해 4월부터 10월까지 주 2회 동구 금강로 소재 우사에 유문등(誘蚊燈, 모기 유인등)을 설치하여 일본뇌염 매개모기의 발생 밀도를 조사하고 있는데, 6월 11일 채집된 모기 중에서 '작은빨간집모기'가 올해 처음으로 발견되었다.

이는 2016년 6월9일, 2017년 6월19일에 첫 확인된 것과 비슷한 시기이며, 전국적으로는 올해 4월 1일 부산지역에서 작은빨간집모기가 첫 발견되어 '일본뇌염 주의보'가 발령되었다.

매개모기의 밀도가 높거나, 채집모기에서 일본뇌염 바이러스가 분리되는 등의 경우에 발령되는 일본뇌염 경보는 아직 발령되지 않았다.

일본뇌염 바이러스를 가진 일본뇌염 매개모기에 물린 사람의 99%이상은 무증상이거나 열을 동반하는 가벼운 증상을 보이지만, 극히 드물게 바이러스에 의해 치명적인 급성신경계 증상으로 진행될 수 있다.

2017년도 전국 일본뇌염 발생현황 : 9명 발생, 2명 사망(잠정통계)

대구시 보건환경연구원 김경태 보건연구부장은 "질병관리본부에서 발령하는 일본뇌염 주의보 시기가 조금씩 빨라지는 경향이 있다"며, "모기는 종에 따라 일본뇌염뿐만 아니라 말라리아, 뎅기열 등의 각종 감염병을 매개할 수 있으므로 모기회피 및 방제요령을 숙지하여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한국 세네갈] 심판은 어느 나라 출신?… 황희찬문선민 허벅지 부상 '빨간불' [2018/06/11] 
·[북미정상회담 시간] CVID 뜻? "트럼프, 조금 다른 해석"vs"'I'에 강력한 반발" [2018/06/12] 
·추자현 근황, '괜찮다' 말했지만 '진짜 건강한 거 맞나요' 팬들 의문 [2018/06/11] 
·사천시장선거 미국 노스다코다 대학유치 진위 '논란' [2018/06/11] 
·추자현, 직접 전한 근황은?… 잘못된 루머, 어쩌다 퍼졌나 [2018/06/11]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