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6-12 23:54:52  |  수정일 : 2018-06-12 23:54:47.530 기사원문보기
박병훈 경주시장 후보 "마지막 눈물의 유세"
(경주=국제뉴스) 김진태 기자 = 박병훈 경주시장 후보는 12일 오후 중앙시장 네거리에서 마지막 총 유세전을 펼쳤다.

▲ (사진=김진태 기자) 지신의 지지를 호소하는 박병훈 후보
이날 유세에는 1000여 명의 지지자, 상인, 시민들이 함께 박수를 치고 환호하며 눈물을 흘리는 유세였다.

▲ (사진=김진태 기자) 지지지들과 손을 맞잡는 박병훈 후보
박 후보는 "이번 선거운동 대장정이 오늘밤이면 끝난다. 그동안 우리가 지향했던 깨끗한 선거를 위해 함께 노력해준 선거대책본부와 지지자들, 그리고 경주시민들께 감사인사를 드린다"며, "오늘 총유세를 펼치는 의미에 대해서 "경주의 변화와 혁신의 출발점이다"고 설명했다.

그는 박 후보는 가족들을 일일이 호명하고 하나하나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며 "이 모든 것은 마음이다. 마음이 세상을 바꾼다"며, "경주시정에서도 이러한 마음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 (사진=김진태 기자) 지지지들과 악수나누는 박병훈 후보
지원유세에 나선 박 후보의 부인 김덕희 씨는 "저는 박병훈 각시입니다"라고 자신을 소개하고 "박병훈! 일 바보를 일할 수 있게 도와 달라고 하기 위해서 이 자리에 섰다"고 밝혔다.

그녀는 "곁에서 지켜봐 온 박병훈이 제 몸보다 항상 경주생각, 경주일이 우선이라 걱정도 많이 하고 속상하기도 했지만 경주를 위해 일할 때 가장 행복한 사람이 박병훈이라며 박 후보를 지지해 줄 것을 간곡하게 호소"했다.

박 후보의 딸 지영양도 "이번 한번만, 이번 한번만 온 마음을 모아서 우리 아빠! 박병훈을 도와달라"며 시민들에게 박 후보를 지지해 줄 것을 눈물로 호소했다.

▲ (사진=김진태 기자) 박 후보의 딸 지영양을 안아주는 시민
지영양의 눈물어린 유세에 박 후보와 가족들, 일부 시민들은 같이 눈물을 흘리며 지영양을 안아주기도 했다.

▲ (사진=김진태 기자) 큰절하는 박병훈 후보와 가족들
박 후보와 가족들은 마지막으로 시민들에게 큰 절로 인사를 전하며 반드시 당선돼 시민들이 원하는, 시민들과 함께 하는 경주를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한국 세네갈] 심판은 어느 나라 출신?… 황희찬문선민 허벅지 부상 '빨간불' [2018/06/11] 
·[북미정상회담 시간] CVID 뜻? "트럼프, 조금 다른 해석"vs"'I'에 강력한 반발" [2018/06/12] 
·추자현 근황, '괜찮다' 말했지만 '진짜 건강한 거 맞나요' 팬들 의문 [2018/06/11] 
·사천시장선거 미국 노스다코다 대학유치 진위 '논란' [2018/06/11] 
·추자현, 직접 전한 근황은?… 잘못된 루머, 어쩌다 퍼졌나 [2018/06/11] 

 



[AD]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