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6-12 23:52:47  |  수정일 : 2018-06-12 23:54:46.030 기사원문보기
대구시, 시티투어 개편방안 마련을 위한 공청회 개최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대구시는 6월15일(금) 12시(정오)에 대구그랜드호텔에서 이용객 부진 및 적자누적 등 시티투어 문제점들에 대한 개선방안을 강구하고 이에 대한 관계자들의 폭넓은 의견과 참신한 아이디어를 도출하여 정책에 반영하기 위한 공청회를 개최한다.

이번 공청회는 대구 시티투어를 운영하고 있는 대구시설공단(도심순환노선)과 대구관광협회(테마노선)가 올해 연말에 수탁기간이 종료됨에 따라 시티투어의 노선 및 운영방식을 개편하기 위한 관계자들의 다양한 의견수렴을 위해 개최한다.

공청회에는 대구 시티투어를 운영하고 있는 대구시설공단과 대구관광협회, 그리고 기초자치단체(구군)한국관광공사 대구경북지사대구관광뷰로문화마을 협동조합교수언론인 등 50여명이 시티투어 개편을 위해 머리를 맞댈 예정이다.

공청회 진행순서는 대구시 관광과 박헌용 관광콘텐츠팀장이 대구 시티투어 운영현황과 당면한 문제점에 대해 설명한 뒤, 난상토론 형식으로 다양한 건의와 아이디어 및 의견을 상호 질의하고 대답하는 등 자유롭게 토론할 예정이다.

대구시는 그동안 의회 및 언론 등에서 시티투어 운영에 대해 집중적으로 문제점을 제기함에 따라, 시티투어 전면 개편의 필요성을 인식하고 부산시티투어와 여수시티투어 벤치마킹을 위해 전문가들과 함께 출장을 다녀왔다. 출장 결과를 공청회 참여자들과 공유하고 부산여수시 등의 사례를 토대로 장점만을 대구에 접목하는 방안도 함께 토론할 예정이다.

대구시 한만수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이번 시티투어 개편 관련 공청회를 통해 관광 전문가 및 관광 유관기관 관계자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여 효율적인 시티투어 운영을 위한 개편방안을 마련하고 대구 시티투어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한국 세네갈] 심판은 어느 나라 출신?… 황희찬문선민 허벅지 부상 '빨간불' [2018/06/11] 
·[북미정상회담 시간] CVID 뜻? "트럼프, 조금 다른 해석"vs"'I'에 강력한 반발" [2018/06/12] 
·추자현 근황, '괜찮다' 말했지만 '진짜 건강한 거 맞나요' 팬들 의문 [2018/06/11] 
·사천시장선거 미국 노스다코다 대학유치 진위 '논란' [2018/06/11] 
·추자현, 직접 전한 근황은?… 잘못된 루머, 어쩌다 퍼졌나 [2018/06/11]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