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6-12 23:52:47  |  수정일 : 2018-06-12 23:54:45.793 기사원문보기
주낙영 경주시장 후보 "마지막 유세…‘선거 압승’ 전략"
(경주=국제뉴스) 김진태 기자 = 주낙영 자유한국당 경주시장 후보는 선거운동 마지막 날인 12일 자유한국당 이철우 경북도지사 후보와의 합동 유세, 오후 4시 경주역 앞 마지막 유세, 경주전역 로드 유세 등을 벌이며 '선거 압승' 전략을 펼쳤다.

▲ (사진=김진태 기자) 유세하는 주낙영 후보
12일 오전 11시 중앙시장 네거리에서 이철우 경북도지사 후보와 함께 한 유세에서 주 후보는 "선거일이 지날수록 '주낙영 경주시장 적임자론'이 크게 확산되고 있다"며, "마지막까지 경주의 혁신과 변화에 동참해 달라"며 지지를 호소했다.

주 후보는 이날 유세 후 유세차량에 탑승해 경주전역을 돌며 지지세 확산을 이어갔다.

주 후보는 이날 경주 시민들에게 보낸 마지막 지지 호소 메시지를 통해 "경주가 낙후와 정체를 거듭할 것인가, 아니면 도약과 발전을 이룰 것인가가 내일 투표로 결정된다. 시장이 바뀌어야 경주가 바뀐다"며 "투표일에 시민들이 소중한 한 표로 경주의 변화와 발전을 이끌 참 일꾼 주낙영을 선택해 달라"고 호소했다.

▲ (사진=주낙영 후보캠프) 마지막 유세에서 시민들과 악수나누는 주낙영 후보
그는 "시장과 국회의원, 도지사는 같은 당이라야 서로 긴밀히 소통, 협력하면서 국ㆍ도비 예산을 많이 확보해 경주를 발전시킬 수 있다"며, "압도적인 지지로 시민이 주인되는 경주, 시민 모두가 잘 사는 30만 경제문화도시 경주를 꼭 만들겠다"고 밝혔다.

▲ (사진=주낙영 후보캠프) 유세에 나선 주낙영 후보
한편 주 후보는 13일 오전 7시 건천읍 모량초등학교 투표소에서 투표를 할 예정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한국 세네갈] 심판은 어느 나라 출신?… 황희찬문선민 허벅지 부상 '빨간불' [2018/06/11] 
·[북미정상회담 시간] CVID 뜻? "트럼프, 조금 다른 해석"vs"'I'에 강력한 반발" [2018/06/12] 
·추자현 근황, '괜찮다' 말했지만 '진짜 건강한 거 맞나요' 팬들 의문 [2018/06/11] 
·사천시장선거 미국 노스다코다 대학유치 진위 '논란' [2018/06/11] 
·추자현, 직접 전한 근황은?… 잘못된 루머, 어쩌다 퍼졌나 [2018/06/11]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