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5-23 23:54:38  |  수정일 : 2018-05-23 23:54:57.997 기사원문보기
완주 삼례시장 복합상업문화공간으로 재탄생
(완주=국제뉴스) 홍문수 기자 = 완주군의 삼례시장이 복합상업문화 공간으로 재탄생된다.

완주군은 오는 7월 개장을 목표로 삼례시장 시설현대화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삼례시장 시설 현대화 사업은 전체사업면적 5,578㎡, 연면적 2,772㎡, 지상 2층 규모로 상가 48개, 문화시설 등이 들어서 복합상업문화공간으로 조성된다.

시장 맞은편에는 전체사업면적 5,030㎡에 150면 규모의 주차장이 조성되고 있다.

또한 이날부터 점포 입점을 시작해 오는 7월 개장 계획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앞서 삼례시장은 총 48개 점포 중 기존 삼례시장 상인을 대상으로 점포배정을 완료했다. 또한 잔여점포 10개소에 대해서는 상인 및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모집 절차를 거쳐 지난 18일 입점 대상자를 최종 결정했다.

1960년대에 개설된 삼례시장은 군 소유의 공설시장으로, 시설노후화를 겪어왔다. 이에 따라 안전문제와 폐점 등으로 인한 공실이 문제점으로 지적됐다.

이를 해결하고자 완주군과 시장상인들은 삼례시장 시설현대화 사업추진에 힘을 모았고, 지난 2013년 삼례시장 시설현대화 사업에 선정된 후, 사업을 추진해왔다.

전영선 일자리경제과장은 "삼례시장 현대화가 완료되면 주민편의 도모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기여를 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며 "옛 정취를 되살리고 인정이 넘치는 중심상권 및 지역명소로서 재도약할 것이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나경원 비서' 박창훈, 중학생에 욕설…"일베 폐쇄 반대" 재조명 [2018/05/22] 
·이승훈, 또다시 불거진 논란..."상처될 지 몰랐다" [2018/05/23] 
·배명진, “최순실 녹취록 자막 다르다" 반박까지 나섰다? [2018/05/23] 
·‘폭행의혹’ 이승훈 “부끄럽지 않은 편한 관계” 누구 언급했나 [2018/05/23] 
·박창훈, 중학생 폭언에 비난 뭇매...나경원 의원까지 안좋은 영향? [2018/05/22]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