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5-16 23:22:33  |  수정일 : 2018-05-16 23:53:45.620 기사원문보기
'승마 대중화' 본격 시동...렛츠런파크 유소년 승마단 '전국체전' 출전
▲ 부경 유소년 승마단이 소년체전 출전에 대비해 훈련하고 있다/제공=렛츠런파크 부산경남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한국마사회 렛츠런파크 부산경남의 유소년승마단이 오는 26일부터 29일까지 4일간 열리는 '제47회 전국소년체육대회'에 참가한다고 16일 밝혔다.

부경 유소년승마단은 오는 27 렛츠런파크 서울 승마경기장에서 펼쳐지는 '승마' 종목(중학부)에 출전한다.

이번 전국체전에 출전하게 될 영광의 주인공은 윤휘(남, 당리중2학년), 강민규(남, 하단중2학년) 학생으로 한국마사회 강인호 승마교관(36)의 지도를 받아 준비를 해왔다.

이들의 소년체전 출전이 주목되는 이유는 크게 두 가지로 뽑힌다. 우선 자신의 말을 가지고 승마훈련을 집중적으로 받아온 전문 선수가 아닌, 한국마사회 말자원으로 교육받은 일반 학생들이 전국 체전에 출전한다는 사실이다.

또 그간 귀족스포츠로 인식되고 있는 승마가 '소년 스포츠'로 탈바꿈 하는데 기여할수 있다는 점이다.

렛츠런파크 부경은 지난해 방과 후 학교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승마확대 및 소년 체전 정식 종목 출전 노력 등 부경지역 유소년 승마 활성화를 위한 다방면의 노력을 추진해 왔다.

올해는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 공공 이익과 공동체 발전에 기여한다'는 목표 아래, 승마단의 역량 강화, 재능기부 확대와 승용마 도입 등 건강한 사회시스템 만들기에 매진하고 있다.

정형석 렛츠런파크 부산경남본부장은 "이번 유소년 승마단의 전국체전 출전은 작지만 의미가 있는 성과"라며 "앞으로 지속적인 지원으로 말산업 저변확대에 기여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황하나 "모든 욕 내게 해달라던 때..." 결국 결별까지? [2018/05/15] 
·대형참사 막은 ‘투스카니 의인’, “울컥” “쉬운 일 아니다” 극찬 [2018/05/15] 
·"부영 아파트, 콘크리트 날라가" 입주자들 불안감↑ [2018/05/16] 
·폭행당한 원희룡 딸 “父, 호상당해야 할텐데” 안타까운 심경 [2018/05/15] 
·벨로스터, 네티즌 관심↑… 2.0 터보엔진에 최대동력은? [2018/05/15] 

 



[AD]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