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4-22 23:54:24  |  수정일 : 2018-04-22 23:54:25.933 기사원문보기
안동시, '동물생산업' 신고제에서 허가제로 전환
(안동=국제뉴스) 김용구 기자 = 경북 안동시는 올해 강화된 동물보호법에 따라 무허가 동물생산업(반려동물을 번식시켜 판매하는 영업)체는 23일까지 동물생산업 허가신청서를 제출해야 한다고 22일 밝혔다.

아울러, 동물생산업 기준에 적합한 업체에 한해 건축법 등 타 법령 문제 해결을 위한 이행계획서를 오는 7월23일까지 제출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는, 기존 동물생산업이 신고제가 허가제로 전환되고, 동물전시업 등 4개 업종이 신규로 신설되는 등 한층 강화된 동물보호법 시행에 따른 조치다.

이에, 반려동물 관련 업체는 인력과 시설을 보완한 후 내년 9월23일까지 허가를 받아야 영업할 수 있다.

또 동물전시업과 동물위탁관리업, 동물미용업, 동물운송법 등 이번 개정으로 신설된 업종에 대해서도 올해 9월23일까지 시설과 인력 기준을 갖춰 등록해야 한다.

안동시 관계자는 "동물을 적정하게 보호ㆍ관리하기 위해 필요한 사항을 새롭게 규정하고 있는 동물보호법이 정착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홍보에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개정된 동물보호법은 22%에 달하는 반려동물인구 1000만 명 시대를 맞아, 정서적 교감을 통해 상호 소통하는 인생의 동반자로 인식되면서 동물 복지는 물론, 체계적인 동물관리를 목적으로 지난달 22일부터 시행됐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자유한국당으로부터 버림받은 경북 포항 우창동! [2018/04/21] 
·더불어민주당 서울시 경선 결과 박원순 후보 1위 [2018/04/21] 
·시리아 정부군, 팔레스타인 난민 캠프 공습 [2018/04/22] 
·[몬테카를로 마스터스] 즈베레프 vs 니시코리 4강 [2018/04/22] 
·[몬테카를로 마스터스] 라켓 던지는 니시코리 [2018/04/22] 

 



[AD]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