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4-22 23:35:44  |  수정일 : 2018-04-22 23:50:39.387 기사원문보기
구미시, 유럽 무역사절단...글로벌 시장 본격 진출
(구미=국제뉴스) 김용구 기자 = 경북 구미시는 지난 15일부터 21일까지 체코(프라하), 터키(이스탄불)에 무역사절단 8개 기업을 파견, 총 87건, 1608만불 상당의 수출상담을 실시, 273만 불의 현지 수출계약을 이끌어 냈다고 밝혔다.

사진=구미시
이번 유럽 무역사절단 파견을 위해 구미전자정보기술원은 기업별 제품특성에 맞는 적합한 바이어 매칭에 주력했고, 구미시 경제통상국장이 단장으로 참석해 공신력을 높였다.

또 제품그룹별 효율적 상담진행과 현지 기업 및 아이템 검증 등 맞춤형 전략을 펼쳐 상담의 질적 수준도 향상시켰다.

H사의 360도 블랙박스는 기존 타겟으로 잡은 적용 분야 외에 해외의 소방차, 재난구조용 CCTV 등 틈새시장을 발굴하고, 핵심기술 및 부품인 비구면 렌즈는 자동차 브랜드의 안전장치의 적용을 제안 받아 제품공급과 브랜드홍보의 효과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

특수 LED 조명제조사인 P사의 경우 이스탄불 현지의 요트정박 유도형 LED 조명 등 다양한 아이디어 협업 제안의 성과를 이뤘다.

체코, 터키 양국에서 K-뷰티(K-Pop)를 통한 한류의 영향으로 M사의 마스크팩, B사의 기능성 제품에 많은 관심을 보였으며, B사는 체코 현지 기능성 화장품 유통회사와의 1차 공급을 위한 현장계약을 체결했다.

아울러, M사는 세계적 드럭스토어(drugstore)인 왓슨(WATSONS)의 터키 총판과의 상담을 통해 향후 공급채널의 교두보 확보를 기대하게 됐다.

김구연 경제통상국장을 필두로 하는 이번 사절단은 지난 17일 체코투자청을 방문, 유럽시장 진출의 교두보가 될 체코 진출에 관한 정보를 수집했다.

또 터키에서는 19일 자동차 및 전자 관련 글로벌 기업의 집적지이자 R&D 인프라를 함께 갖추고 있는 게브제 산업지구(Gebze Organized Industrial Zone)를 방문, 현장시찰을 실시했다.

특히, 19일 열린 구미-터키 기업 간 B2B컨퍼런스에서는 터키시장 진출 전략에 대한 현지 전문가의 컨설팅과 향후 터키 기업과 구미시 기업간 지속적인 교류협력을 약속하는 계기가 됐다.

김구연 구미시 경제통상국장은 "해외 무역사절단 파견 등 수출지원 시책을 확대, 지역 중소기업이 글로벌 경쟁력을 제고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자유한국당으로부터 버림받은 경북 포항 우창동! [2018/04/21] 
·더불어민주당 서울시 경선 결과 박원순 후보 1위 [2018/04/21] 
·시리아 정부군, 팔레스타인 난민 캠프 공습 [2018/04/22] 
·[몬테카를로 마스터스] 즈베레프 vs 니시코리 4강 [2018/04/22] 
·[몬테카를로 마스터스] 라켓 던지는 니시코리 [2018/04/22] 

 



[AD]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