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2-25 17:56:07  |  수정일 : 2018-02-25 17:59:46.730 기사원문보기
담양군, '대숲맑은 담양쌀' 볍씨 순도(純度) 검사하세요
▲ 볍씨 순도(純度)검사 과정.
(담양=국제뉴스) 정재춘 기자 = "벼 종자 준비만 잘해도 절반은 성공이다"라는 말이 있다.

고품질 쌀 생산을 위해서는 벼 우량종자를 사용해야 한다. 자가채종 종자에서 나올 수 있는 앵미(잡초성 벼)와 수확 작업 시 타 품종과 혼입으로 인해 품질이 저하 될 수 있기 때문이다.

담양군 농업기술센터는 자가채종 종자를 사용하고자 하는 농가에서 수확해 보관중인 벼종자(볍씨)의 순도 및 발아율 검사를 해주고 있다.

이와 함께 품종별 발아율 85% 이상 및 순도 80% 이상의 건전한 종자를 자율 교환하도록 함으로써 영농에 차질이 생기지 않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각 농가에서 보유하고 있는 종자가 건전한 종자인지 판별하기 위해서는 오는 3월 31일까지 군 농업기술센터로 의뢰하면 된다.

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순도가 낮은 종자는 쌀 생산성과 품질 저하가 될 수 있고, 발아율이 낮은 종자를 파종했을 경우 입모 불량은 물론 발아하지 않은 종자가 2차 감염원으로 작용해 잘록병, 썩음병, 뜸모 등 못자리 장해를 일으킬 가능성이 크다"며 "특히 대면적 벼 재배농가는 종자 사용 전에 순도 검사와 발아율조사를 통해 건전한 종자를 사용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자 컬링 결승, 외국 스포츠 팬 "'영미야' 비밀 단어?" [2018/02/24] 
·'아는형님' 정혜성, 바비인형 뺨치는 교복 자태 '감탄' [2018/02/25] 
·'미투 운동 동참' 최율, 쏟아지는 관심 부담됐나…SNS 비공개 전환 [2018/02/24] 
·한명구 성추행 주장 폭로글 등장 "멍청했다" [2018/02/24] 
·컬링 대표팀 김은정과 송은이의 공통된 발언 "영미야" 웃음 [2018/02/24] 

 



[AD]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