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2-19 20:24:44  |  수정일 : 2018-02-19 20:24:48.213 기사원문보기
대전 유성구, 생활교통개선 기본계획 수립 용역보고회 개최
▲ (사진제공=유성구)용역보고회(19일 오후 유성구청 중회의실에서 열린 '생활교통개선용역보고회'에서 이원구 유성구청장 권한대행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대전=국제뉴스) 송윤영 기자 = 대전 유성구는 19일 구청 중회의실에서 '생활교통개선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보고회는 교통복지기금 심의위원회 위원 9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전세종연구원 이정범 책임연구원의 용역 추진결과 발표와 질의 및 토의 순서로 진행됐다.

구는 지난해 11월 유성의 일상생활 속 교통안전 증진 및 지역실정에 맞는 생활교통개선 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연구용역을 발주했다.

이번 연구용역의 결과는 생활교통개선정책 4차년도(2018~2021년) 목표 및 도로교통 교통약자 보행교통 각 부문별 방안에 반영될 전망이다.

용역을 맡은 대전세종연구원은 '교통사고 없는 안전도시 유성'이라는 비전 아래 2021년까지 보행교통사고 사망자 50% 감축, 교통사고 30%감축을 목표로 제시했다.

우선추진사업으로는 생활도로 개선을 중점과제로 삼고 일방통행제, 보도정비, 속도저감 등 교통시설을 정비해 보행자 교통안전성 강화한다는 전략이다.

도로교통 부문에서는 속도관리 강화, 도로교통안전시설 개선과 주차관리를 중점추진하고, 보행교통 부문은 보행자 사고 재발 방지와 안전한 보행환경 개선을 중점 과제로 삼았다.

또한 교통약자 부문은 고령자와 어린이, 여성 등 대상에 따라 다양한 세부과제를 제안했다.

구 관계자는 "용역 결과를 바탕으로 생활교통개선 기본계획을 수립해 횡단보도 LED조명, 보행자 감지시스템 구축 등 다양한 맞춤형 교통사업을 시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쇼트트랙' 김아랑, 문재인 대통령과 인증샷 "정말 뵙고 싶었던 분들" [2018/02/18] 
·설인아, 남다른 드레스핏 '완벽한 콜라병 몸매' [2018/02/18] 
·정상수, 과거 박근혜 전 대통령 옹호 발언 "혹독한 질타 받을만한 분 아니다" 눈길 [2018/02/19] 
·제794회 로또당첨번호조회, '헉' 소리나는 당첨금··· 26억5000만원 [2018/02/18] 
·이상화, SNS 글 "얼음위에서 더 빛나길" 눈길 [2018/02/18]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