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1-18 18:05:59  |  수정일 : 2018-01-18 18:09:59.830 기사원문보기
하동군, '2018 취나물 초매식'
▲ (사진제공=하동군) 18일 오전 11시 취나물 도매상, 생산자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 취나물 초매식'을 가졌다.
(하동=국제뉴스) 정천권 기자 = 봄 향기 물씬 풍기는 지리산 청정지역의 하동산 취나물(참취)이 출하하기 시작했다. 하동산 취나물은 지리산의 깨끗한 물과 풍부한 일조량 속에서 친환경적으로 재배돼 맛과 향이 뛰어나고 입맛을 돋우는데 좋다.

하동군은 18일 오전 11시 취나물 주산지인 적량면 동촌마을에서 김종식 농업기술센터 소장, 성경현 적량면장, 차철승 농협 적량지점장, 하동ㆍ부산ㆍ진주ㆍ순천지역 취나물 도매상, 생산자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 취나물 초매식'을 가졌다.

적량면 취나물 공선출하회(회장 최일봉)가 주관한 이날 초매식에서는 취나물 풍작과 농업인의 무사안녕을 기원하는 초매행사에 이어 올해 첫 출하된 취나물 경매가 진행됐다.

이날 경매가는 작년보다 1000원 가량 높은 kg당 8000원 선에서 거래됐으며, 시설 취나물의 작황은 작년보다 양호한 상태이다.

하동에서는 이날 초매식을 시작으로 시설 취나물은 5월까지, 노지 취나물은 3월 중순부터 6월까지 출하된다.

취나물 주산지인 하동에서는 적량ㆍ청암ㆍ악양ㆍ양보면 등 청정 지리산 일원 110여㏊에서 625농가가 연간 2400여t을 생산해 54억원(2017년 기준)의 소득을 올리고 있다.

하동산 취나물은 친환경적으로 재배되기 때문에 맛과 품질이 우수할 뿐만 아니라 향이 뛰어나고 영양이 풍부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적량면 시설하우스에서 생산된 취나물은 농협 수매를 통해 서울 가락동시장과 부산ㆍ울산 등 대도시에 규격 출하돼 소비자들에게 인기를 모으고 있다.

취나물은 비타민C와 아미노산ㆍ칼륨 등이 풍부해 혈액순환을 촉진시키고 콜레스테롤을 제거해 성인병과 숙취해소에 도움을 주며, 두통 완화와 뇌 활성화에도 효능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군 관계자는 "하동 참취는 지리산의 깨끗한 물을 먹고 자라기 때문에 맛과 향이 뛰어나고 건강식품으로 인기가 높다"며 "취나물 맛보고 봄 향기 느껴보기 바란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정용화 사과 글에 누리꾼 "조금 억울하겠다 하는 부분도..." [2018/01/17] 
·'슬기로운 감빵생활' 박해수, 해롱이 성대모사 연습 "6개월 째 이렇게 하고 있습니다" [2018/01/18] 
·강문영, 아찔한 볼륨 몸매...“이 바디라인 실화냐?” [2018/01/17] 
·배현진 아나운서, 메이크업 전후 '이렇게 달라?' [2018/01/17] 
·하리수, 다이어트 성공해 인형 같은 미모 '과시' [2018/01/17] 

 



[광고1]
loading...
[광고2]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