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1-12 22:20:22  |  수정일 : 2018-01-12 22:25:01.150 기사원문보기
대전 동구, 오는 19일까지 일자리 안정자금 현장 점검 나선다
(대전=국제뉴스) 송윤영 기자 = 대전 동구는 일자리 안정자금 지원사업과 최저임금 인상의 조기 안착을 위해 오는 19일까지 영세사업장을 대상으로 현장 실태점검에 나선다고 12일 밝혔다.

이는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부작용과 관련한 언론 기사가 잇따라 보도됨에 따라, 현장 실태를 파악하고 관계자 의견을 수렴해 적절한 대응방안을 마련하기 위함이다.

구는 부구청장을 단장으로 하는 현장점검단을 운영, 최저임금인상 여파가 큰 30인 미만 사업체 중 음식업, 경비청소업 등 5개 업종 총 50개 업체를 방문해 점검과 면접조사를 진행한다.

점검내용으로는 고용축소 여부, 임금인상 정도, 가격인상 여부와 같이 최저임금 인상 후 고용실태 관련이며, 일자리안정자금의 인지 여부, 미신청 사유, 개선의견 등의 의견수렴 및 홍보도 병행할 방침이다.

구는 현장의견을 적극 수렴해 최저임금 인상 부작용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행정안전부와 대전시 등 유관기관과 긴밀히 협의해 나갈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최저임금 인상 여파에 따른 영세사업주의 부담을 덜기 위해 총 3조원의 일자리안정자금이 투입된다"며 "현장의견을 청취하고 부족한 부분을 보완함으로써, 사업의 조기안착을 유도하고 근로자와 사업주 모두가 상생할 수 있는 근로환경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이유애린, 미모의 어머니 화제…‘우월한 유전자’ [2018/01/11] 
·가상화폐 폭락에 유시민 발언 화제 "튤립버블과 비슷" [2018/01/11] 
·강혁민 "한서희, 허언증 있으세요? 왜 거짓말하고 다녀요" 일침 [2018/01/11] 
·김숙, 이상형 언급…누군가 보아하니? '깜짝' [2018/01/11] 
·최창민 "김종국 형은 잘 될 줄 알았다"…어떤 친분 있나 [2018/01/11]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