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5-16 11:22:03  |  수정일 : 2019-05-16 11:23:44.950 기사원문보기
'록키호러쇼' 개막 D-1, '관전 포인트3' 공개!
(서울=국제뉴스) 정상래 기자 = 세 번째 시즌으로 돌아온 뮤지컬 <록키호러쇼>가 개막을 하루 앞두고 놓치지 말아야 할 관전 포인트를 공개했다.

<록키호러쇼>는 고등학교 시절 은사를 찾아 여행을 떠난 자넷과 브래드가 우연히 프랑큰 퍼터의 성에서 하룻밤을 보내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성의 주인인 프랑큰 퍼터가 우주 행성에서 온 외계인이라는 설정부터 독특함을 자아내는 <록키호러쇼>는 기존 뮤지컬과는 비교할 수 없는 차별점을 강점으로 내세우며 관객들을 만나고 있다.

Point #1. 공연장에 들어서는 순간부터 시작되는 '록키호러나잇'
뮤지컬 <록키호러쇼>가 기존의 뮤지컬들과 가장 다른 점은 단순히 보기만 하는 공연과는 거리가 먼, 관객 참여형 콘셉트의 공연이란 점이다. 공연이 시작되면 관객들은 무대 위 배우들의 말과 행동을 따라하며 분위기를 좌우하고 공연의 흐름을 이끈다. 이에 그치지 않고 작품 속 캐릭터들과 똑같은 분장을 하고 극장을 찾는 관객들도 종종 만나볼 수 있었는데, 다양한 방식으로 작품을 즐기는 관객들에 착안해 '록키호러나잇'이 탄생했다. 록키호러나잇은 평소에는 도전하지 못했던 화려한 메이크업이나 독특한 컨셉의 의상을 입고 공연장을 방문한 관객들 중 베스트 드레서를 선정하는 이벤트로 지난해 개막 주간 스페셜 이벤트로 첫 선을 보였다. 관객들은 패션 아이템을 통해 작품을 느낄 수 있고, 배우들은 공연 시작 전 관객들과 직접 만나 무대와 객석 사이의 거리를 좁히고 함께 호흡할 수 있는 기회로 활용했다.

올해도 어김없이 돌아온 록키호러나잇은 개막일인 5월 17일부터 19일까지 총 5회차 공연에 한해 진행되며, 공연 시작 전 프리쇼에 참여하는 팬텀(*<록키호러쇼> 앙상블을 지칭>들이 직접 관객들을 만나 베스트 드레서를 선정할 예정이다.

▲ [사진=뮤지컬 '록키호러쇼' 연습실 스케치]
Point #2. 작품에 재미를 더하는 배우들의 변신은 무죄
<록키호러쇼>에는 우주 행성에서 온 외계인이자 양성 과학자인 프랑큰 퍼터를 중심으로 그를 따르는 외계인 남매 마젠타와 리프라프, 인조인간 록키 호러 등 독특한 캐릭터들이 대거 등장한다. 여느 작품에서 볼 수 있는 설정의 캐릭터들이 아니기 때문에 이를 완성시킬 배우에 이목이 집중되는 것은 당연한 일일지도 모른다. 이미 세 시즌 연속 작품에 참여하며 <록키호러쇼>의 아이콘이 되어버린 송용진, 조형균을 비롯해 올해 새롭게 <록키호러쇼>에 참여한 배우들에 대한 관심도 뜨겁다.

특히 <햄릿>의 오필리어, <그날들>의 그녀 등 미스터리하면서 극적인 캐릭터들로 관객들을 만나온 최서연이 자넷 역을 맡아 지금까지 보여준 진지하면서도 무거웠던 캐릭터를 벗고 새로운 모습을 선보일 준비를 마쳤다. 뮤지컬 <빈센트 반 고흐>, <빨래> 등에서 감성적인 분위기를 자아내던 임강성은 짙은 메이크업과 함께 음산한 분위기마저 느껴지는 리프라프로 변신에 나서 새로운 매력을 선사할 예정이다. 지난 시즌 리프라프, 콜롬비아로 관객들을 만난 김찬호와 송유택은 각각 프랑큰 퍼터와 리프라프로 변신해 이들이 선보일 또다른 모습에 관객들의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Point #3.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는 페스티벌형 뮤지컬
B급 문화를 대표하는 컬트 뮤지컬로 잘 알려진 <록키호러쇼>는 국내외를 막론하고 탄탄한 마니아 관객층을 보유하고 있다. 이에 <록키호러쇼>는 소수의 관객들만 즐길 수 있는 작품이라 여기지만 이는 완벽한 오해다. 독특한 캐릭터 설정만큼이나 관객들의 눈길을 사로잡는 화려한 의상과 메이크업, 잘 모르는 노래일지라도 확실하게 흥을 돋우는 로큰롤 사운드의 넘버, 환호하고 함께 춤추며 자유롭게 공연을 관람할 수 있는 독특한 관람 문화 콜백까지 더해진 <록키호러쇼>는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작품임에 틀림없다. 올해는 작품 속 넘버를 관객들이 직접 따라 부를 수 있는 싱어롱 데이까지 마련돼 마치 콘서트나 페스티벌에 온 듯한 느낌마저 자아낼 전망이다.

이처럼 오직 프랑큰 퍼터 성에서만 만날 수 있는 독특함을 어필하며 관객들의 기대감을 불러 일으키고 있는 뮤지컬 <록키호러쇼>는 오는 17일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개막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김동성, 여교사와 여행은 갔다왔지만... '사귀는 사이 아니다?' [2019/05/15] 
·타다 이용방법, 승차거부 걱정 없다? ‘차별화된 시스템’ [2019/05/15] 
·쿨 김성수, 아내 떠나보낸 後 재혼한 이유 ‘홀린 것처럼...’ [2019/05/15] 
·마크마텔, 프레디 머큐리와 생김새도 닮았다? [2019/05/15] 
·개그맨 박성호 "심형래의 '스마일킹' 합류 원해"...황현희 "가능하다" [2019/05/15] 

 


연예가 화제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