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2-21 11:08:42  |  수정일 : 2019-02-21 11:09:12.757 기사원문보기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 배우 김수용 '최대치' 역 전격 캐스팅!
(서울=국제뉴스) 정상래 기자 = 배우 김수용이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에 전격 합류한다. 이로써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 (연출 노우성 제작 ㈜수키컴퍼니)는 완벽한 명품 라인업을 완성시켰다.

김수용은 뮤지컬 '인터뷰', '에드거 앨런 포', '팬레터', '나폴레옹' 등 다양한 작품에 주연으로 출연하며 압도적인 가창력과 카리스마 있는 연기로 관객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은 바 있다.

또한, 배우 김수용은 섬세한 연기력과 독보적인 캐릭터 해석력으로 제 7회 대국 국제 뮤지컬 페스티벌(DIMF) 남우주연상을 비롯한 다수의 시상식에서 수상하며 실력을 인정받았다.

▲ [사진=뮤지컬 '여명의 눈동자' 배우 김수용]
극 중 배우 김수용은 중국 남경부대에서 운명의 여인 여옥을 만나 사랑에 빠지지만 이내 버마 전투에 끌려가며 이별을 겪고 인간의 극단적인 악행을 목격한 후 광기에 물들게 되는 '최대치'로 분해 선 굵은 연기로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의 완성도를 높여 줄 예정이다.

김수용의 합류로 완벽한 캐스팅 라인업을 완성한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는 일본 강점기부터 한국 전쟁에 이르는 격동의 시대를 살아낸 여옥, 대치, 하림 세 남녀의 운명적이지만 애절한 사랑을 담은 작품이다.

당대 최고의 프로듀서인 김종학 PD와 송지나 작가가 각색을 맡은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의 원작 드라마는 사상 최초로 일본군 '위안부'와 제주 4.3등 대한민국의 근현대사에 빼놓을 수 없는 역사적 사실을 정공법으로 담아내 최고 시청률 58.4%, 70% 이상의 점유율을 기록한 수작으로 꼽힌다.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는 굵직한 사건을 곳곳에 배치해 더욱 역동적이고 압축적으로 방대한 원작을 무대 위에 재현해낼 예정으로, 1919년 민족 독립의 불꽃이자 대규모 독립 운동의 시초로 꼽히는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하여 제작된 만큼 가슴 속 깊은 곳부터 뜨거워지는 민족 역사의 대단원을 무대에 담아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탄탄한 원작, 아름다운 음악, 실력파 배우 캐스팅까지 흥행 요소를 모두 갖춘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는 오는 3월 1일부터 디큐브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류지혜 이영호, 지옥 같았던 24시간 '수면제 헤프닝으로 일단락?' [2019/02/20] 
·도미노피자 1+1, 남다른 배포→‘통큰’ 서비스로? [2019/02/21] 
·클라라, 7년 무명 씻은 ‘레깅스 시구’로 수입 3배↑...中서 ‘대박’ [2019/02/20] 
·오나라 김도훈, 최근 만남 줄었다? [2019/02/20] 
·한다감으로 개명한 한은정, 스토커 때문에 힘들었던 사연은? '많이 괴롭혔다' [2019/02/20] 

 


연예가 화제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