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10-20 21:08:58  |  수정일 : 2018-10-20 23:50:14.083 기사원문보기
대구미술관, 미술에 한층 더 가까이'그림과의 대화'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대구미술관은 문화예술에 관심 많은 일반인들을 위해 10월 20일부터 11월 3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3시, 대구미술관 이진명 학예실장과 함께'그림과의 대화'를 실시한다.

이 시간은 전문적인 미술사 또는 심도 있는 미학적 담론을 이야기하기보다 '조선 미술 : 혜원 신윤복의 휴머니즘', '한국 근현대 미술 : 한국미술의 발화점, 이인성', '서양미술 : 미술의 껍질 깨기' 등 미술에 쉽게 다가설 수 있는 흥미로운 주제로 일반인들에게 그림 보는 법을 이야기 한다.

20일(토) 진행하는 '조선 미술 : 혜원 신윤복의 휴머니즘'은 영화'미인도', 드라마'바람의 화원'뿐만 아니라 최근 막을 내린 대구미술관'간송특별전'을 통해 큰 관심을 받았던 화가 신윤복(1758~ ?)의 삶과 화업을 알아보고자 '혜원전신첩'의 전반적인 내용을 소개한다.

27일(토)에는 <한국 근현대 미술 : 한국 미술의 발화점, 이인성>을 주제로 대구가 낳은 천재작가 이인성(1912~1950)의 삶과 예술을 되돌아본다. 이인성의 작업세계와 함께 당시 시대상 및 문화를 함께 살펴봄으로써 한국 근현대 문화의 역동성과 창의성에 대해서도 이야기 나눈다.

11월 3일(토)에는 <서양 미술 : 미술의 껍질 깨기>라는 주제로 프랜시스 베이컨(Francis Bacon, 1909~1902), 마르셀 브로타에스(Marcel Broodthaers 1924~1976), 미켈란젤로 피스톨레토(Michelangelo Pistoletto 1933~ ), 필립 거스톤(Philip Guston 1913~1980), 게르하르트 리히터(Gerhard Richter 1932~), 토마스 허쉬혼(Thomas Hirschhorn 1957~) 등의 작품들을 분석하면서 서양미술을 즐기는 법을 함께 느껴본다.

대구미술관 이진명 학예실장은 홍익대학교 예술학과 및 동대학원 미학과를 졸업하였으며, 성균관대학교 동양철학과 박사과정에서 유가철학을 전공했다. 간송미술문화재단 연구원, 대안 공간 루프 대표, 2013년 아트광주 예술 감독 등을 역임했다.

강좌는 대구시 통합 예약시스템 및 현장 접수를 통해 신청한 선착순 100명을 대상으로 무료로 실시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강서구 PC방 살인사건, 몸에 비현실적인 상처가... '심장이 떨린다' [2018/10/20] 
·강서구 pc방 살인, 멀쩡한 젊은이의 안타까운 죽음 '얼마나 아팠을까' [2018/10/19] 
·강서구 PC방 살인, 특정 부위 공격 이유 [2018/10/19] 
·궁금한 이야기Y 동덕여대 알몸남, 학교 곳곳 배회하며 음란 행위 '학생들 어디서 수업하나...' [2018/10/20] 
·나플라vs도끼? '김효은 존재감 묻혀' [2018/10/20] 

 



연예가 화제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