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9-19 10:38:12  |  수정일 : 2018-09-19 23:54:46.403 기사원문보기
추석 연휴, 충남 태안반도로 떠나는 가을 여행!
▲ 안면도 꽃지해수욕장 낙조
(태안=국제뉴스) 최병민 기자 = 추석을 맞아 22일부터 26일까지 5일 간의 연휴가 펼쳐지는 가운데, 서해안 최고의 관광휴양도시 태안에서 다양한 볼거리와 먹거리들이 관광객들을 유혹하며 관심을 모으고 있다.

먼저, 안면읍 백사장항에서는 29일부터 10월 14일까지 16일간 '제19회 안면도 백사장 대하축제'가 펼쳐져 대하와 함께 제철을 맞이한 꽃게와 전어, 전복, 우럭 등 각종 싱싱한 해산물을 입맛대로 골라 먹는 재미를 느낄 수 있다.

또한, 백사장항의 명물로 인기를 끌고 있는 250m 길이의 해상인도교 '대하랑꽃게랑'을 비롯, 백사장해수욕장에서 이어지는 아름다운 바다와 상쾌한 솔향기를 만끽할 수 있는 걷기 명소 '해변길'이 축제장과 어우러져 있어 축제도 즐기고 산책도 할 수 있는 가을 여행코스로 제격이다.

대한민국 대표 꽃축제장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안면읍 코리아플라워파크에서는 22일부터 10월 28일까지 국화ㆍ빅토리아 축제와 더불어 수백만 개의 LED 전구로 꾸며진 화려한 빛 축제가 매일 밤 펼쳐진다.

▲ 코리아플라워파크의 튤립축제 모습
남면에 위치한 허브농원 팜카밀레에서는 25일부터 11월 4일까지 국화와 세이지, 허수아비를 만나볼 수 있는 '팜카밀레 가을축제'가 펼쳐지고, 청산수목원에서는 8월 15일부터 11월 25일까지 갈대와 수련꽃의 향연을 감상할 수 있는 '팜파스 페스티벌'이 한창이다.

지난 2000년 국제수목학회로부터 '세계의 아름다운 수목원'으로 인증 받은 천리포수목원에서는 추석을 맞아 23일부터 26일까지 한복을 입은 입장객에게 무료입장 혜택을 제공하며, 수목원 내에서 공기놀이, 제기차기, 윷놀이 등 다양한 전통놀이도 함께 즐길 수 있다.

각종 축제 및 행사 외에도, 태안군에는 국내 최대 규모의 해안사구인 '신두리 해안사구', 가족단위 지식여행코스로 안성맞춤인 '안면도 쥬라기 박물관', 만리포와 꽃지 등 28개의 해수욕장, 서해바다와 울창한 숲을 함께 즐길 수 있는 '솔향기길', 아름다운 소나무의 멋을 느낄 수 있는 '안면도 자연휴양림' 등 관광자원이 풍부해 많은 관광객들이 태안을 찾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풍부한 먹거리로 유명한 태안에서는 △달콤한 맛이 일품인 태안 호박고구마 △가을철 최고의 별미로 손꼽히는 태안 특산물인 대하 △태안의 대표 수산물인 꽃게로 만든 간장게장 등 지역색이 뚜렷한 음식을 저렴하고 신선하게 즐길 수 있다.

군 관계자는 "5일간의 추석 연휴를 맞아 많은 분들이 태안에 오셔서 다양한 축제와 아름다운 자연을 감상하시고 풍부한 먹거리도 즐기시길 바란다"며 "관광객들의 불편이 없도록 위생과 교통 등 각 분야별 관리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가을철 별미, 태안특산물 '자연산 대하'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구하라 카톡 공개, 불씨 더 키웠나 [2018/09/18] 
·퓨마 사살, 어쩔 수 없는 선택이었지만... '안타까워' [2018/09/18] 
·배효원, 더 이상은 못 참아 '말도 안되는 괴롭힘 참았었는데...' [2018/09/18] 
·엘린, 귀여운 이미지에 몸매는 반전? '엉덩이가 예쁜 편' [2018/09/18] 
·붉은 불개미 발견, 어떻게 대응해야 하나? [2018/09/19] 

 



연예가 화제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