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8-21 17:09:07  |  수정일 : 2018-08-21 23:51:35.747 기사원문보기
'서울숲재즈페스티벌 2018' 3차 라인업 발표1
(서울=국제뉴스) 정상래 기자 = 오는 10월 6일과 7일 서울 성동구에 위치한 서울숲일대에서 'Nature, Music and Love'라는 모토 아래 [서울숲재즈페스티벌2018]이 개최된다. 올해 컨셉인 바람의 바람(Wish, Wind)으로 가을 하늘 아래 펼쳐지는 한 폭의 그림 같은 가장 행복한 순간을 선사한다.

지난 6월 개최를 알리며 올해로 2회째를 맞이하는 [서울숲재즈페스티벌 2018]은 사전 판매한 티켓이 매진되는 등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2차 라인업으로 10월 6일에는 송영주 트리오, 선우정아, 주윤하, 마더바이브, 민시후, 트리오 웍스(Trio Works), 피터 에반스(Peter Evans) with 이선재 트리오가 이름을 올렸고, 10월 7일에는 정기고 퀸텟, 전진희, 최선배, 하드 피아노(Hard Piano), 오재철 스몰앙상블, 서수진 코드리스 쿼텟 with Flextap, 윱 반 라인 트리오(Joep Van Rhijn Trio), 동아방송예술대학교 재즈 오케스트라가 출연한다.

이어 지난 8월 17일 금요일에는 3차 라인업이 발표되었다. 존박, 마더바이브with장재인, 멜로망스의 정동환과 소란의 이태욱의 콜라보레이션 무대가 신규 라인업으로 편성되었으며, 작년 페스티벌 중

가장 큰 호응을 얻었던 임인건x 장필순도 다시 무대에 오른다.

▲ [사진='서울숲재즈페스티벌 2018' 3차 라인업]
올해 서울숲재즈페스티벌은 언더스탠드 애비뉴까지 스테이지를 확대하여 지난해보다 다채로운 모습으로 관객을 찾을 예정이다. 작년부터 이어온 캠페인도 이어간다. 서울숲은 '책 읽는 공원, 서울숲'이라는 캐치 프레이즈 아래 <숲 속 작은 도서관>, <책수레> 등 거대한 야외 도서관이라는 서울숲의 콘셉트에 맞는 캠페인과 프로그램을 진행해왔다. [서울숲재즈페스티벌 2018]도 이와 연계하여 서점, 출판사들과 함께 책이 있는 음악 축제를 만들어 나간다.

또한, 서울숲재즈페스티벌은 환경보호의 일환으로 일회용품 사용은 지양하고, 재사용이 가능한 용기에 싸온 도시락을 가져오는 캠페인을 벌이고 도시락을 싸온 사람들에게 혜택을 주는 등의 이벤트로 즐거움을 더할 계획이다.

[서울숲재즈페스티벌 2018]의 공식 티켓은 인터파크 티켓, 예스24, 네이버예약을 통해 판매되며, 1일권은 55,000원, 양일권은 88,000원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박항서, 더이상 물러날 곳 없었는데... '기회준 베트남에 감사해' [2018/08/20] 
·태풍 경로, 한반도 향하는 '솔릭' 벌써부터 바람이? [2018/08/21] 
·한고은, '나' 위주의 삶 살았는데... 남편과 결혼 후 달라진 점은? [2018/08/21] 
·이하늘, 진짜 괜찮은 여자와 드디어... [2018/08/21] 
·[오늘 날씨] 경기도 등 폭염주의보→"태풍 솔릭' 북상 [2018/08/20] 

 



연예가 화제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