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8-20 23:49:37  |  수정일 : 2018-08-20 23:52:48.437 기사원문보기
뮤지컬 ‘명성황후’, 2018 시즌 파이널 공연 성료!
(서울=국제뉴스) 정상래 기자 = 뮤지컬 '명성황후' 23주년 시즌 공연이 약 6개월간의 대장정을 거쳐 19일 성남아트센터 무대를 끝으로 성공적으로 막을 내렸다.

지난 3월부터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공연을 펼친 뮤지컬 '명성황후'는 조선 제26대 왕 고종의 비이자 대한제국의 첫 황후였던 명성황후의 서거 100주년을 기념하여 제작된 대형 창작 뮤지컬로, 19세기 말 격변의 시대에 허약한 국권을 지키기 위해 일본에 정면으로 맞서다 비참한 최후를 맞은 명성황후의 삶을 그린 작품이다.

▲ [사진=뮤지컬 '명성황후' 19일 폐막]
23주년을 맞아 서울 공연에 이어 대구, 전주, 대전, 광주, 부산, 인천 등 13개 주요 도시에서 공연한 뮤지컬 '명성황후'는 1995년 초연 이래 23년간 많은 관객들의 사랑을 받았으며 올 시즌에는 6개월간 총 104회의 공연을 펼쳐 매 회 높은 객석 점유율을 보여 대한민국 창작 뮤지컬 대표작으로의 독보적인 위치를 굳건히 했다.

2018 시즌 파이널 무대를 성남아트센터에서 선보인 뮤지컬 '명성황후'는 '명성황후' 역에 김소현과 '고종' 역에 손준호가 단일 캐스트로 전 회차를 소화했으며, '홍계훈' 역에 오종혁, 최우혁, 임정모 등 실력파 배우들이 무대에 올라 눈부신 열연을 펼쳐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뮤지컬 '명성황후'는 주조연 배우들의 깊이 있는 연기, 강렬한 선율의 넘버, 앙상블 배우들의 압도적인 군무를 선보여 관객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은 동시에, 역사적인 사실을 기반으로 한 뮤지컬인 만큼 가슴 아픈 우리 역사를 다뤄 가슴 울리는 진한 감동을 선사했다는 평이다.

특히, 이번 성남 공연에서는 8월 15일 광복절에도 2회 공연을 펼쳤는데 이에 의미 있는 시간을 보내고자 찾은 가족단위의 관람객들이 몰린 바 있다.

2018년 시즌 마지막 공연을 성황리에 마무리한 뮤지컬 '명성황후'는 매 공연 마다 관객들에게 뜨거운 감동을 선사했으며 23년간 뮤지컬 '명성황후'를 사랑해준 관객들에게 풍성한 무대로 보답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박항서, 더이상 물러날 곳 없었는데... '기회준 베트남에 감사해' [2018/08/20] 
·김우리, 뒤늦은 부성애 '딸들 데면데면 한 이유' [2018/08/19] 
·[오늘 날씨] 경기도 등 폭염주의보→"태풍 솔릭' 북상 [2018/08/20] 
·박태환, 차후 행보 어떻게 될까...울고 웃었던 수영 인생 [2018/08/19] 
·아이폰9, 예상 디자인?.. 발표행사 9월 12일 가능성 [2018/08/19] 

 



연예가 화제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