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7-19 16:05:09  |  수정일 : 2018-07-19 23:49:56.590 기사원문보기
삶으로 노래하는 교회언니들 '진진희' 단독 콘서트 열어...
▲ 노래하는 교회언니들 '진진희' 단독 콘서트 포스터 (사진=DNG엔터테인먼트)
(서울=국제뉴스) 강창호 기자 = 노래하는 교회언니들 아이노스W. <진진희>(남은진, 이예진, 김담희)가 오는 7월 21일(토) 오후7시 ADD J.의 1000Hertz CCM 콘서트에서 단독으로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이 팀은 2015년 극동방송 복음성가 대회에서 우승한 아이노스 밴드 팀에서 리더 남은진과 보컬 이예진 김담희가 삶과 노래로 주님께 영광 돌리기 위해 재결성한 여성 트리오 그룹이다.

이들은 매주 목요일 저녁 8시, 어김없이 송파구 석촌호수교에서 버스킹 라이브를 통해 음악으로 많은 기쁨과 위로 그리고 하나님의 사랑을 전하고 있으며, 중ㆍ고등학교 수련회 및 채플 예배 인도, 각종 단체 및 기관 행사 방송 게스트, 축가 등 음악이라는 도구로 주님의 사랑을 전하기 위해 많은 영역에서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또한 작년에 우연히 ADD J.의 1000Hertz CCM 콘서트에 게스트로 참여한 것이 인연이 되어 DNG엔터테인먼트(대표 유희명)에서 많은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번 콘서트가 <진진희>에게 더욱 의미가 있는 이유는 자신들과 같은 길을 가고 있는 CCM사역자들을 위해 1000Hertz 콘서트에서 스태프로 섬기며 함께하고 있다는 사실이다. 이러한 사역들로 미루어 볼 때 <진진희>의 음악과 사역에 대한 태도를 짐작할 수 있고 이러한 염원을 담아 이번 콘서트는 CCM사역의 현장에 많은 열매가 있기를 소망하는 마음으로 펼쳐질 예정이다. 게스트로는 2018년 1월부터 디앤지엔터테인먼트의 한 식구로 함께하고 있는 '연탄365'가 함께 한다. 연탄365(최금비, 주영광, 우혜원, 류종록)는 이태원에서 4년째 버스킹 사역을 하고 있는 팀으로 지난 5월에 싱글앨범 'l Love Jesus'를 내고 현재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다.

▲ 아이노스W. <진진희> (왼쪽부터, 이예진, 남은진(리더), 김담희) (사진=DNG엔터테인먼트)

ADD J.의 1000Hertz CCM 콘서트는...

2016년 9월부터 디앤지엔터테인먼트 주최 및 주관, 디앤지실용음악학원, 한빛청소년대안센터, 하선미디어 후원하에 송파구 DNG HALL에서 DNG 유희명 대표와 ADD J.로 활동하고 있는 이강욱 문화사역가, 신찬수 감독(하선미디어 대표-보아, 신화, 조수아, 성년식, 예수전도단 등 작업, 라이브 음향엔지니어, 음향튜닝의 최고 전문가), 한주연 교수(백석예술대학교 및 한영대학교 출강, 엘렉톤 연주자)와 함께 매달 신인 CCM사역자들을 초청해 콘서트를 펼치며 건강한 기독교 문화콘텐츠의 다양화를 위해 문화사역을 펼치고 있다.

DNG엔터테인먼트는...

송파구에서 20년 동안 엔터테인먼트, 실용음악교육, 공연장, 음향 렌탈 등의 사업을 해오면서 복음의 끈을 놓지 않고 지역 교회 및 각종 사회적 단체 후원, 찬양사역자 양성 등의 사역을 해오고 있다.

이번 노래하는 교회언니들 아이노스W. <진진희>의 단독 콘서트에 건강한 기독교 문화 컨텐츠에 관심 있는 많은 이들이 참여하여 뜻 깊은 시간을 갖기를 기대해 본다.

▲ 5월에 싱글앨범 'l Love Jesus'를 내고 활발히 활동 중인 '연탄365'(왼쪽부터, 주영광, 류종록, 우혜원, 리더-최금비) (사진=DNG엔터테인먼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어린이집 차량서 4살 여아 숨진 채 발견, 친구들과 함께 등원했지만 7시간 동안 홀로 방치... [2018/07/18] 
·함소원, 완전히 받아들이지 못해? 시어머니의 솔직한 마음은... [2018/07/18] 
·유소영, 남자 보는 눈 없다더니? '제 남자친구는...' [2018/07/18] 
·[오늘의운세] 18일 수요일 띠별운세…말 그대로 횡재수다. [2018/07/18] 
·[오늘의운세] 19일 목요일 띠별운세… 오늘만 무사히 넘기는 게 좋다. [2018/07/19] 

 



연예가 화제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