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3-17 13:14:58  |  수정일 : 2018-03-17 13:14:40.110 기사원문보기
알라딘 “대통령이 읽은 ‘비통한 자들을 위한 정치학’ 판매량 급증”
(서울=국제뉴스) 김성민 기자 = 인터넷 서점 알라딘이 14일(현지시각) 파커 J. 파머가 자신의 저서 '비통한 자들을 위한 정치학'을 문재인 대통령이 읽었음을 소개하는 페이스북 게시물 업로드 후, 해당 도서 판매량이 전월 동기 대비 40배 가량 급증했다고 밝혔다.(3월 15일~16일 판매량 기준 및 전월 동요일 기준)

'비통한 자들을 위한 정치학'의 저자 파커 J. 파머는 14일(현지시각) 자신의 페이스북에 2014년 8월 세월호 유족과 함께 단식 농성을 벌일 때의 문재인 대통령 사진을 업로드했다.
파머는 해당 사진과 함께 "문 대통령은 부패의 시대 이후 한국의 민주주의를 재건하고 있는 대한민국의 대통령"이라며 사진은 "몇 년 전 시위 현장에서 찍힌 것인데 그의 스마트폰 아래 내 책 '비통한 자들을 위한 정치학'이 놓여 있다"라고 덧붙였다.

알라딘은 파머가 페이스북에 해당 사진을 업로드한 직후 '비통한 자들을 위한 정치학'의 판매량이 전월 동기 대비 40배 이상 증가했다고 밝혔다.
알라딘 사회과학 담당 박태근 MD는 "최근 문재인 대통령이 읽었거나 추천한 책이 연이어 화제다"며 "책 읽는 대통령으로서의 모습에 정책 방향과 어울리는 내용적 측면까지 더해져 단순히 대통령이 읽은 책이 아니라 지금 한국사회가 고민하고 바라봐야 할 지점을 제안한다는 점이 주목할 만하다. 독자 반응이 단기간에 사그라들지 않고 꾸준히 이어지는 점도 이런 맥락에서 이해할 수 있겠다"고 밝혔다.

해당 도서 구매 고객의 평균 연령은 44세로 40대의 구매가 44.8%로 가장 많았으며 연령별로는 남성의 구매가 58.6%로, 여성의 구매 41.4% 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비통한 자들을 위한 정치학'은 미국의 교육지도자이자 사회운동가인 파커 J. 파머의 정치 에세이로, 알라딘 측은 파머의 해당 게시물이 주목받고 있는 만큼 '비통한 자들을 위한 정치학' 역시 당분간 화제를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보라카이 폐쇄 수준, 임성은 대형 스파는?…팬들 걱정 [2018/03/16] 
·송지효, 이상형 발언 "밖에서는 사자같이 강하고 내 앞에서는 양" 눈길 [2018/03/16] 
·정현 테니스 중계, 과거 인터뷰 "유명해지면 비싼 차 끌고 다닐 것" 눈길 [2018/03/16] 
·조현아, 다이어트 성공 비결 화제 "하루에 다섯 끼" [2018/03/16] 
·'도시어부' 마이크로닷 주진모 이덕화 이경규, 뉴질랜드서 인증샷 '눈길' [2018/03/16] 

 



연예가 화제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