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7-08-13 07:43:00  |  수정일 : 2017-08-13 07:45:05.200 기사원문보기
대규모 분청사기터에 세워지는 '고흥분청문화박물관'
▲ 올 10월 개관을 앞두고 있는 고흥분청문화박물관 전경(사진=하성인기자)
(서울=국제뉴스) 하성인 기자 = 국내에서 드물게 전남 고흥군 두원면 일대에서는 조선시대 분청사기 가마터가 대규모로 발견되어 고흥군(고흥군수 박병종)에서는 지금도 곳곳에서 가마터 발굴에 힘을 쏟고 있다.

이에 발맞춰 고흥군에서는 지난 2014년 두원면 운대리 141-1 일원에 지상 3층9,70m2 규모로 '고흥분청문화박물관'을 건립, 오는 10월 말쯤 개관을 앞두고 현재 전시 연출에 막바지 힘을 쏟고 있다.

박물관은 크게 분청사기를 비롯해서 역사와 고흥군의 설화를 전시, 관람,체험할 수 있도록 꾸미고 있으며, 관람객들에게 편안함과 휴식, 여유를 담은 고객센터, 기념품관 등 을 안락하게 꾸밀 예정이다.

▲ 고흥 일대에서 발굴된 가마터 재현과 가마터에서 발굴된 분청사기 조각으로 박물관 내부를 꾸민 고흥분청문화박물관 내부(사진=하성인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제767회 로또당첨번호조회...'1등 당첨금은 얼마? [2017/08/13] 
·'런닝맨' 소녀시대 윤아 지금까지 사귄 남자는.. 거침없는 답변 [2017/08/13] 
·[오늘 날씨] 서울, 경기 낮 기온 33℃…경남, 제주도 150mm 비 [2017/08/13] 
·이집트서 열차 정면충돌···42명 사망, 133명 부상 [2017/08/12] 
·[제12호 태풍 바냔] '괌 동북동쪽 약 2460KM 해역서 발생 [2017/08/12] 

 



[광고]
loading...
연예가 화제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