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7-05-19 22:49:07  |  수정일 : 2017-05-19 22:49:51.767 기사원문보기
연극 ‘SLEUTH-슬루스’, 6월 2일 DCF대명문화공장 개막!
(서울=국제뉴스) 정상래 기자 = 미스터리 심리극의 거장 안소니 샤퍼의 대표작 가 오는 6월 2일부터 대학로 DCF대명문화공장 2관 라이프웨이홀에서 2인 연극 (제작:네오프러덕션, 연출:문삼화)로 공연된다.

▲ [사진=연극 'SLEUTH-슬루스' 포스터]
는 1970년 발표된 희곡으로 영국의 웨스트엔드 무대에서 처음 선보였으며, 같은 해 토니상 작품상을 수상하면서 작품성을 인정 받고, 1972년 영화 <발자국>, 2007년 영화 <추적>으로 리메이크 되면서 대중성까지 얻은 스테디셀러 작품이다. 연극 의 개막 소식에 벌써부터 관객들의 반응이 뜨겁다.

연극 의 연출은 연극 <블랙버드>, <거미여인의 키스>로 섬세한 2인극 연출의 대표 연출가로 자리 잡은 문삼화가 맡았으며, 각색은 대학로에서 가장 핫 한 연극가 겸 극작가 오세혁이 맡아 화제가 되었다. 이 둘은 연극<지상 최후의 농담>으로 이미 호흡을 맞춘 바 있어, 이번 연극에서는 또 어떤 호흡을 보여줄 지 기대감이 배가 되었다.

연극 는 한 여자의 남편과 그녀의 애인, 일반적이지 않은 관계를 갖고 있는 두 남자의 대립 구도로 극이 전개 되며, 게임과 반전을 통해 개인의 욕망과 내재적 결함을 이야기 하고 있다.

유명 추리소설 작가로 자존심, 자존감이 높아 아내의 젊은 애인 마일로에게 자격지심을 느끼는 전형적인 영국 귀족층 출신 앤드류 역에는 뮤지컬<비스티>, <사의찬미>등을 통해 강한 남자 캐릭터에 두각을 보이는 김종구와 무대, 영화, 드라마를 종횡무진하며 최근 드라마 <김과장>을 통해 얼굴을 알린 정문성이 더블 캐스팅 되었으며, 가난한 무명 연극배우, 순수한 인물로 보이지만 돈과 여자를 좋아하고 자신이 당한 일은 복수를 해야 직성이 풀리는 유태인 출신 마일로 역은 다양한 연기 스펙트럼으로 믿고 보는 배우 정동화, 대학로 뮤지컬,연극계의 젊은 피 정욱진이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지난 10일 프리뷰 티켓 오픈 당시 예매처 인터파크 예매순위 일간, 주간 1위를 기록하며, 관객들의 뜨거운 반응을 입증했으며, 오는 25일 본 공연 티켓 오픈을 앞두고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오늘의운세] 18일 목요일 띠별운세··· 욕심은 금물이다. [2017/05/18] 
·[오늘의운세] 19일 금요일 띠별운세···놀랄만한 성과가 있다. [2017/05/19] 
·[프로농구] 2차 FA 마감 임박...'최대어' 이정현 등 22명 행선지는? [2017/05/19] 
·[오늘 날씨] 전국이 맑고…일부지역 낮 기온 30도 이상 [2017/05/18] 
·송정훈 의원 "팔복산단 재생계획, 지역주민 삶의 질이 우선돼야" [2017/05/18] 

 



[광고1]
loading...
[광고2]
연예가 화제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