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6-06-08 11:33:27  |  수정일 : 2016-06-08 11:42:56.687 기사원문보기
'백희가 돌아왔다' 진지희, 아빠 찾기 돌입…셋 중 아빠는 누구?
▲ (사진= sbs 방송화면캡처)
(서울=국제뉴스) 김양희 기자 = 7일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백희가 돌아왔다 2회에서는 진지희(신옥희 역)의 아빠 찾기가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김성오(우범룡 역), 최대철(차종명 역), 인교진(홍두식 역)이 강예원(양백희 역)의 사랑을 쟁취하기 위해 치열하게 경쟁했던 과거도 그려졌다.

강예원과 김성오, 최대철, 인교진은 어릴 적부터 함께 자란 친구 사이였지만, 사춘기를 지나면서 세 남자 모두 강예원을 마음에 품게 되었고 살벌하게 대립했었다.

처음 강예원과 사귄 건 최대철이었지만 강예원이 변심하면서 김성오와 열렬히 사랑하는 연인이 되었고, 강예원을 포기할 수 없었던 최대철과 인교진은 두 사람 주변을 맴돌며 기회를 노리고 있었다.

진지희는 자신을 유난히 챙기는 김성오, 최대철, 인교진을 아빠 후보로 올려두고 진짜 아빠 찾기에 돌입했다.

거짓말도 못하고 감정도 숨기지 못하는 어설프고 순진한 아빠 후보1 김성오, 건들거리고 거친 듯하지만 진지희가 잘못 된 행동을 할까 전전긍긍하는 보수적인 아빠 후보2 최대철, 지레짐작으로 말과 행동이 앞서고 허당기 있지만 정 많은 아빠 후보3 인교진까지 한 명씩 만나가며 탐색을 했고 아빠 후보들 모두 썩 괜찮은 사람들이란 생각을 갖게 되었다.

세 명의 아빠 후보들을 만나면서 이들의 사랑을 받았던 엄마의 과거와 진짜 아빠에 대한 궁금증이 높아진 진지희는 강예원에게 단도직입적으로 아빠가 누구냐고 묻기도 했다.

한편, 강예원이 '보스턴 레드삭스'라는 발신인으로부터 온 택배를 열어보고 놀라는 모습과 홈쇼핑방송 도중 같은 이름의 아이디를 쓰는 사람의 댓글에 하얗게 질려 넋을 놓는 모습이 그려져 예사롭지 않은 사건이 그녀의 인생을 뒤흔들고 있는 것으로 짐작되어 시청자들의 관심과 호기심을 집중시켰다.

KBS 2TV '백희가 돌아왔다' 3회는 13일 저녁 10시에 방송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아르헨티나-칠레, 코파 아메리카 오늘 대격돌 [2016/06/07] 
·이재명 성남시장, "국민의 피와 땀으로 일군 풀뿌리민주주의 지킬 것" [2016/06/07] 
·[날씨] 전국이 흐리고…곳곳에 산발적 빗 방울 [2016/06/07] 
·인사처, 민간경력자 5급 153명…7급 258명 선발 [2016/06/07] 
·아이오아이, '2016 드림콘서트' 마지막으로 유닛 활동 개시 [2016/06/07] 

 



[광고]
loading...
연예가 화제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