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11-21 01:19:16  |  수정일 : 2020-11-21 01:18:48.723 기사원문보기
최고기 유깻잎 나이? 이혼 이유, 시父 혼수로 상처 "명절에 세배 한 번 했어?"

[이투데이 김일선 기자]

가수 최고기와 뷰티 모델 유깻잎이 이혼 7개월만에 여행을 떠났다.

20일 방송된 mbn '우리 이혼했어요'에서는 이혼 7개월차 최고기와 유깻잎 전 부부가 출연했다.

두 사람은 이혼한 것이 믿기지 않을 정도로 알콩달콩한 모습을 보였다. 서로 챙겨주는 모습 역시 어색함이 없었다.

이에 김원희와 신동엽은 이혼 이유에 궁금증을 드러냈다. 최고기는 "아빠 편을 많이 들었던 것 같다"라며 두 사람만의 문제로 이혼하지 않았다는 뉘앙스를 풍겼다.

최고기는 "옛날 분들은 결혼할 때 남자는 집, 여자는 혼수라는 생각이 강하신데 그런것들이 많이 안 맞았다"라며 "아버지가 상견례에서 말을 세게 했다. 장모님에게 상처를 줬다"라고 말했다.

최고기는 아버지에게 유깻잎을 만나러 간다고 하자 아버지는 "몇 년을 인사를 안했다" "명절에 세배 한 번 했어?" "세계적으로 그런 여자는 없다. 새벽에 내가 집으로 가면 밥을 차려줬느냐"라며 불만을 토로했다.

한편 최고기 올해 나이 30세며 유깻잎의 나이는 28세다. 최고기의 아버지는 올해 80세로 늦은 나이에 최고기를 품에 안았다.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