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12-15 18:49:04  |  수정일 : 2019-12-15 18:51:21.687 기사원문보기
‘희망더하기 자선야구대회’ 치어리더, 고난도 공중 기술 中 추락해 ‘아찔’

[이투데이 한은수]

‘희망더하기 자선야구대회’에서 공연을 선보이던 치어리더가 공연 중 쓰러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15일 오후 2시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는 양준혁 자선야구대회 ‘제8회 2019 희망더하기 자선야구대회’가 열린 가운데 치어리더가 고난도 기술 중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날 축하공연을 맡은 치어리더는 경기 전 공연에서 고난도 공중 기술을 선보이던 중 추락했다. 기절한 치어리더는 스태프들에 의해 그라운드 밖으로 이송됐다.

한편 양신팀(양준혁)과 종범신팀(이종범)의 대결로 진행된 이번 대회에는 양의지, 차우찬, 조상우, 허경민, 정우영, 한선태 등 50여 명의 스타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특히 전 축구선수 안정환이 시구를 맡아 눈길을 샀다.

이번 대결은 양신팀의 승리로 막을 내렸다.

[관련기사]
정애리 교통사고, 갈비뼈 골절 부상…"드라마 촬영 지장 無"
‘아내의 맛’ 진화 교통사고 예고에 시청자도 긴장…“너무 자극적인 것 아니냐”
레이디스코드 교통사고, 처참한 사고 현장…남은 멤버들 “괜찮은 것조차 죄책감” 눈물
방탄소년단 출국, 정국 교통사고 후 첫 모습…올블랙+마스크로 얼굴 가린 채 포착
레이디스코드, 권리세·고은비 교통사고 후 죄책감…"내가 괜찮아도 되나"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