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11-13 15:58:38  |  수정일 : 2019-11-13 15:59:48.250 기사원문보기
강서은 KBS 아나운서 결혼, 국내 굴지 기업 K사 며느리 됐다

[이투데이 유정선 기자]

강서은(35) kbs 아나운서가 국내 굴지의 기업 k사 회장의 며느리가 됐다.

13일 이데일리에 따르면 강서은 아나운서는 최근 해외에서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다. 남편은 국내 유명 기업인 k사 회장 가문의 자제로 알려졌다.

강서은 아나운서는 현재 휴직 중으로, 동료들도 결혼 소식을 미처 알지 못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강서은 아나운서는 kbs1 '특파원 보고 세계는 지금', '도전! 골든벨' 등의 진행을 맡았으며, 지난 8월부로 모든 프로그램에서 하차한 바 있다.

한편 강서은 아나운서는 1984년생 올해 나이 35살으로, 숭실대학교 불문학과 출신이다. 또한 국내 항공사의 승무원으로 일한 독특한 이력이 있다.

2014년 kbs에 입사했으며, 과거 mbn 간판 아나운서로도 활약했다. 노련한 진행 솜씨와 차분한 말투, 뛰어난 미모로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았다.

[관련기사]
'전현무 여친' 이혜성 아나운서, '골반 부각' tpo 구설에서 '사랑꾼' 되기까지
전현무-이혜성, 열애의 시작은 ‘해피투게더?’…5월 후 계속된 핑크빛 기류 ‘눈길’
이혜성 열애소감, 전현무와 15세차 나이 극복…"여러모로 조심스러워"
임성민 배우, "첫 영화 성매매 종사자 역"…아나운서 꼬리표에 파격 변신?
김경란 아나운서, "모두가 울었다"…박영선·박은혜·박연수·호란 '동병상련'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