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07-18 00:44:28  |  수정일 : 2019-07-18 00:47:18.070 기사원문보기
이상우 속옷에 증인 자처한 안영미의 ‘19금 발언’ 남다른 기능 뭐길래?

[이투데이 김일선 기자]

이상우 속옷을 직접 체험해봤다는 안영미의 발언이 화제다.

이상우 속옷은 17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 언급됐다. 이상우는 속옷 사업에 대해 언급하자, 배우 심형탁 뿐 아니라 이동욱 또한 언급하면서 매출이 상승했다고 설명했다.

이상우 속옷 언급에 안영미는 권혁수가 자신의 남자친구에게 해당 제품을 선물했다고 밝혔다. 안영미는 기능성 팬티로 알려진 이상우 속옷이 정말 기능성이 있었다며 19금 발언을 서슴치 않았다. 디자인이 어떠냐는 질문에 안영미는 “깜깜해서 볼 겨를이 없었다”고 구체적 정황을 전해 mc김구라로부터 저지당했다.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