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06-24 08:39:03  |  수정일 : 2019-06-24 08:41:07.450 기사원문보기
윤지오 "사과 몇마디로 인생 참 쉽게 사십니다"

[이투데이 김일선 기자]

고(故) 장자연 사건의 유일한 증언자로 알려진 윤지오씨가 논란의 주인공이 된 가운데 sns에 심경을 전했다.

21일 방송된 sbs '궁금한 이야기 y'에서는 윤지오 씨를 둘러싼 여러 의혹을 취재했다. 방송을 의식한 탓일까. 윤 씨는 sns를 통해 "이슈를 이슈로 덮는다" "어느 순간 피해자로 2차 3차 가해를 하고" "칼로 베이고 찢긴 상처를 찔러놓고 사과 몇마디로" "인생 참 쉽게 사십니다"라는 글을 남겼다.

윤지오 씨가 고(故) 장자연과 큰 친분이 없었다는 주장이 제기되고 그를 자신의 출판 홍보로 이용했다는 의혹이 불거지자 그는 캐나다로 떠났다.

캐나다로 향하며 윤 씨는 캐나다에 거주하고 있는 어머니가 아프다고 밝혔지만, 어머니는 줄곧 한국에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미국 뉴욕의 한 전시에 윤 씨가 그렸다는 그림이 공개됐다. '진실의 눈'이라는 작품이다. 하지만, 이 역시 일각에서 표절 의혹이 불거지며 논란에 기름을 부었다.

여러 의혹에 윤 씨를 지지하던 지지자들은 후원금을 반환하라는 소송을 제기한 상태다.

[관련기사]
"윤지오, 檢 조사관 나간 사이 문서 확인"…김수민 작가 發 카톡·위증 의혹
정우성, 윤지오에 "배우로서 모르고 지나간 것 사과드린다"
윤지오 출국, “어머니 간병 후 돌아올 것”…공항 내 취재진과 설전까지
윤지오, 후원자 돌아서게 한 결정적 계기는…논란 영상 보니
왕진진, 여전히 굽히지 않는 주장 "윤지오 절대로 무너지지 마라"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