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06-13 11:23:22  |  수정일 : 2019-06-13 11:24:22.120 기사원문보기
아이콘 팬들 "성명 발표 우리 의견 아니다"…공개된 팬심은 조작된 것?

[이투데이 이윤미 기자] 아이콘 멤버 논란 향한 팬들 반응은?

아이콘 지지 성명, 팬들 의견 아니다



그룹 아이콘이 멤버 비아이의 불법 약물 논란으로 인해 위기에 봉착한 가운데 지지를 선언한 성명이 발표됐지만 조작 논란에 휩싸였다.

13일 다수 매체는 한 온라인 커뮤니티 내부 아이콘 팬들이 모인 이른바 '아이콘 갤러리'에서 이번 사태와 관련한 팬들의 성명이 발표됐음을 보도했다. 공개된 성명에는 비아이의 탈퇴 의사를 존중하며 그룹과 함께 그를 지지할 것이라는 내용이 담겨있다.

하지만 이 같은 성명문에 팬들은 황당하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최초 성명을 발표한 것으로 알려진 갤러리에도 이러한 주장이 담긴 글들이 올라오고 있다. 이들은 아이콘 팬들이 이미 해당 갤러리에서 아이콘 브이라이브갤러리로 이전한 상태이며 기존 갤러리에서 나온 의견은 팬들의 의사가 아니라는 점을 주장하고 있다. 이들은 "아이콘 팬들은 이번 사건과 관련된 어떠한 지지 성명도 내지 않겠다"라는 의견을 내비치고 있다.

한편 아이콘은 비아이의 탈퇴 의사를 받아들이고 나머지 여섯 명이서 그룹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관련기사]
윤대희 신보 이사장 "혁신아이콘기업에 최대 70억 원 지원"
디스패치, 아이콘 리더 비아이 마약 투약 의혹→카톡 공개…yg 측 "확인 후 곧 입장 밝힐 것"
렉서스 코리아, 고성능 아이콘 ‘뉴 rc’ 출시
비아이 탈퇴, 아이콘 6인조 체제로 "마약에 의지하고 싶었던 건 사실…투약은 no"
비아이, ‘겸손’의 아이콘→ 초심에 소속사도 잃어… 히트곡 비결 "새벽 감성"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